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24년 2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모집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150여명 모집, 3월 26일 선정자 발표
기사입력  2024/02/08 [16:50]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주시는 14일부터 20일까지 근무시간 내 5일간 ‘2024년 제2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 희망자를 모집한다.

 

2024년 제2단계 공공근로사업은 저소득층 및 실업자의 생계를 보호하고 미취업자에게 일자리를 제공하여 지역 내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사업은 ‘사무직’과 ‘노무직’으로 구분되며, 참여자는 4월 2일부터 6월 14일까지 약 11주간 100여 곳의 사업장에서 근무하게 된다.

 

사무직의 경우 행정정보화사업, 보건 및 건강증진사업, 도서관 업무 지원 등의 업무를, 노무직은 공공시설물 환경정비, 사회복지시설 업무 지원 등의 업무를 하게 된다.

 

참여자격은 사업 개시일 현재 만18세 이상 근로가 가능한 사람으로 가구소득이 기준중위소득 65%(1인 가구는 120%) 이하, 재산 2억 원 이하인 충주시민이다.

 

신청을 원하는 사람은 기간 내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 신분증을 지참·방문하여 신청서류를 작성·제출하면 된다.

 

선발자 발표는 오는 3월 26일 핸드폰문자(SMS)로 합격자에 한하여 개별 통보된다. 

 

박미정 경제기업과장은 “경기 침체로 어려워진 상황에서 공공근로사업이 시민들의 생활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공공일자리를 만들어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충주시청 경제기업과로 문의하면 된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ju City, recruiting participants for the 2nd phase of public work project in 2024

Recruitment of approximately 150 public work project participants, announcement of selectees on March 26th

-im changyong reporter

 

Chungju City is recruiting applicants for the ‘2024 2nd stage public work project’ for 5 days during working hours from the 14th to the 20th.

 

The second phase of the public works project in 2024 was designed to protect the livelihoods of low-income and unemployed people, provide jobs for the unemployed, promote job creation in the region, and contribute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The project is divided into ‘office work’ and ‘labour work’, and participants will work at about 100 workplaces for approximately 11 weeks from April 2 to June 14.

 

Office workers are responsible for tasks such as administrative informatization projects, health and wellness promotion projects, and library work support, while labor workers are responsible for tasks such as environmental maintenance of public facilities and support for social welfare facility work.

 

Eligible participants are Chungju citizens who are 18 years of age or older as of the project start date and who are able to work, whose household income is less than 65% of the standard median income (120% for single-person households), and whose assets are less than 200 million won.

 

Anyone wishing to apply can visit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t their address within the period, bring their ID card, and fill out and submit the application documents.

 

The announcement of the selected candidates will be individually notified to successful applicants via mobile phone text message (SMS) on March 26th.

 

Park Mi-jeong, head of the Economy and Enterprise Department, said, “I hope that public work projects will be helpful to the lives of citizens in difficult situations due to the economic downturn,” and added,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create quality public jobs.”

 

For further information, please contact the Chungju City Hall Economy and Enterprise Department.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