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제천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의회, 택시운송사업 자동차 차령 조례안 입법예고
택시 운행연한 최대 11년까지 연장 추진
기사입력  2024/02/08 [14:14]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제천시의회는 16일 이경리(사진) 의원이 ‘제천시 택시운송사업 자동차의 차령에 관한 조례안’을 제천시의회 및 제천시 홈페이지에 입법예고할 예정이다.

 

 이 조례안은 지난해 3월 개정된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시행령」에 근거해 발의됐으며, 관내 택시의 운행 연한을 기존보다 최대 2년 연장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제천시 택시운송사업자는 기존 3년 6개월에서 9년까지로 규정된 택시의 운행 연한을 5년 6개월에서 11년까지 연장할 수 있게 된다.

 

 단, 승객의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자동차관리법」에 규정된 임시검사 또는 정기검사에 통과하지 못하거나 운송사업자 준수사항을 위반한 차량은 연장 대상에서 제외된다.

 

 조례안을 발의한 이경리 의원은 “택시 차령을 현실성 있게 조정함으로써, 택시운송사업자의 경영부담 완화와 시민들의 이동편의 증진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시의회는 조례안에 대해 3월 7일까지 시민 의견을 수렴해 3월 임시회에 안건으로 상정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cheon City Council announces legislation on vehicle age ordinance for taxi transportation business

Taxi service life extended to up to 11 years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16th, Jecheon City Council member Lee Gyeong-ri (photo) plans to announce the ‘Ordinance Bill on the Age of Vehicles for the Jecheon City Taxi Transportation Business’ on the Jecheon City Council and Jecheon City website.

 

  This ordinance was proposed based on the “Enforcement Decree of the Passenger Transport Business Act,” which was revised in March of last year, and its main purpose is to extend the operating life of taxis within the jurisdiction by up to two years.

 

  Accordingly, taxi transportation operators in Jecheon City will be able to extend the operating life of taxis, which was previously defined as 3 years and 6 months to 9 years, from 5 years and 6 months to 11 years.

 

  However, in order to promote the safety of passengers, vehicles that fail the temporary inspection or regular inspection stipulated in the Automobile Management Act or that violate transportation business compliance requirements are excluded from the extension.

 

  Rep. Lee Gyeong-ri, who proposed the ordinance, said, “By realistically adjusting the age of taxis, we expect to have the effect of easing the management burden on taxi operators and improving the convenience of citizens.” Meanwhile, the city council approved the ordinance on March 7. We plan to collect opinions from citizens until then and submit them as an agenda item to the special meeting in March.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