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국토부 ‘23년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 A등급 획득
기사입력  2024/02/08 [11:37]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5년 연속 교통문화지수 A등급을 받으며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의 교통문화도시로 자리매김했다.

 

 8일 군에 따르면 최근 발표된 국토교통부 주관의 「2023년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에서 충북 영동군이 87.55점의 점수를 획득하며, 군 지역(79개) 5위의 영예를 안았다.

 

 전국에서는 유일하게 5년 연속 A등급의 성적을 거뒀다.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는 매년 전국 229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운전행태·보행행태·교통안전 항목에 대한 지표를 평가해 지수화하기 위해 실시된다.

 

 종합적이고 객관적인 교통문화 수준을 평가하는 것이다. 

 

 평가 결과 영동군은 87.55점으로 전국 군단위 지자체 중 5위, 전국 229개 지자체 중 (7)위에 선정됐다.

 

 전국 평균은 (79.92)점으로, 군은 대부분의 평가지표에서 높은 수준의 준수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교통안전을 위한 예산확보 노력, 횡단보도 신호 준수율, 이륜차 승차자 안전모 착용률 등에서 군단위 전국 1위 점수를 받았다.

 

 또한 교통혼잡구간 주차난 해소를 위한 공영주차장 확충사업, 이용자 눈높이에 맞춘 버스승강장 설치, 회전교차로 확대, 교통안전캠페인, 자동차등록증 교통문화개선 문구 삽입 등 교통안전정책을 꾸준히 추진하여 교통사고 감소라는 실질적인 통계수치로 성과를 인정받은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군민들과의 소통을 바탕으로, 군민들의 참여와 군의 적극적 사업추진의 조화가 이뤄낸 결실”이라며,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환경 구축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으로 선진 교통문화도시의 명맥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ngdong-gun received Grade A i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23-year Traffic Culture Index Survey

-im changyong reporter

 

  Yeongdong-gun, North Chungcheong Province, received an A grade in the transportation culture index for five consecutive years, establishing itself as the best transportation culture city in the country in name and reality.

 

  According to the county on the 8th, Yeongdong-gun, North Chungcheong Province, earned a score of 87.55 points in the recently announced “2023 Transportation Culture Index Survey” hos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ranking 5th among county regions (79 counties).

 

  It was the only school in the country to achieve grade A for five consecutive years.

 

  The Traffic Culture Index Survey is conducted every year in 229 cities, counties, and districts across the country to evaluate and index indicators on driving behavior, walking behavior, and traffic safety items.

 

  It is a comprehensive and objective evaluation of the level of transportation culture.

 

  As a result of the evaluation, Yeongdong-gun was ranked 5th among county-level local governments nationwide and (7th) out of 229 local governments nationwide with a score of 87.55.

 

  The national average was (79.92), and the county showed a high level of compliance in most evaluation indicators.

 

  In particular, it was ranked first in the country at the county level in terms of efforts to secure budget for traffic safety, crosswalk signal compliance rate, and safety helmet wearing rate for two-wheeled vehicle riders.

 

  In addition, we have steadily promoted traffic safety policies such as the public parking lot expansion project to relieve parking difficulties in traffic-congested areas, installation of bus platforms tailored to users' eye level, expansion of roundabouts, traffic safety campaigns, and insertion of traffic culture improvement phrases on car registration certificates, and practical statistics showing a reduction in traffic accidents have been achieved. It is analyzed that the performance has been recognized numerically.

 

  A military official said, “Based on communication with the residents, it is the result of a harmony between the participation of the residents and the county’s active project promotion,” and “We will continue the legacy of an advanced transportation and culture city through continuous efforts to build a safe and convenient transportation environment.” “I will do my best to make it happen,”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