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공직자 대상 청렴 및 정기 재산등록신고 교육 진행
공직윤리 강화로 신뢰받는 공직사회 구현
기사입력  2024/02/07 [23:42]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주시는 7일 시청 10층 중회의실에서 이해충돌 방지법에 대한 청렴교육과 공직자 재산등록신고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직무 수행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부정한 사익추구를 예방할 수 있도록 공직자가 해야 할 의무와 하지 말아야 할 행위에 대해 진행됐다.

 

또한, 재산등록신고와 심사, 재산등록 시스템 사용방법, 고지거부 등 작성요령 및 주요 실수사례 중심으로 진행되어 공직자 재산등록의 중요성과 투명한 신고의 필요성을 일깨우는 계기를 마련했다. 

 

충주시 재산등록 신고대상 공직자는 시장, 시의원, 4급 이상 일반직 공무원, 감사·회계·세무·건축·토목·환경·식품위생 특정분야 7급 이상 공무원, 부동산유관부서의 직원 등 총 561명이다. 

 

등록의무자는 2023년 12월 31일 기준으로 본인, 배우자, 직계존비속의 재산변동사항을 공직윤리시스템에 신고해야 한다.

 

충주시는 정확한 재산등록 신고를 돕기 위하여 재산변동신고 안내서를 제작해 대상자들에게 배부했고 내부전산망을 통한 안내문 게시 등 홍보에도 주력하고 있다.

 

시는 정기 재산변동신고 기한인 2024년 2월 29일 이내에 100% 정확하게 신고를 완료하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서강은 감사담당관은 “재산등록사항은 공직정보를 이용한 부정한 재산증식을 방지하여, 공무집행의 공정성과 깨끗하고 투명한 공직자로서의 윤리를 확립하는데 목적이 있다”며 “등록의무자가 보다 편리하고 정확하게 재산신고를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ju City conducts integrity and regular property registration reporting training for public officials

Creating a trustworthy public service society by strengthening public service ethics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7th, Chungju City conducted integrity training on the Conflict of Interest Prevention Act and training on public official property registration reporting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10th floor of City Hall.

 

The training on this day was conducted on the duties that public officials should and should not perform in order to prevent the pursuit of unfair private interests that may occur in the course of performing their duties.

 

In addition, it was conducted with a focus on reporting and review of property registration, how to use the property registration system, tips for filing such as notification refusal, and cases of major mistakes, providing an opportunity to raise awareness of the importance of property registration for public officials and the need for transparent reporting.

 

There are a total of 561 public officials subject to property registration reports in Chungju City, including the mayor, city council members, general public officials of level 4 or higher, public officials of level 7 or higher in the specific fields of auditing, accounting, taxation, architecture, civil engineering, environment, and food hygiene, and employees of real estate-related departments.

 

Those obligated to register must report changes in property of themselves, their spouses, and their immediate descendants to the public service ethics system as of December 31, 2023.

 

To help with accurate property registration reports, Chungju City produced a property change report guide and distributed it to those eligible, and is also focusing on publicity by posting notices through the internal computer network.

 

The city plans to complete the report with 100% accuracy within February 29, 2024, the deadline for reporting regular property changes.

 

Seo Kang-eun, an audit officer, said, “The purpose of property registration is to prevent illegal property proliferation using public office information, establish fairness in the execution of public affairs and clean and transparent ethics as public officials,” and added, “Registration obligations can more conveniently and accurately report property.” “We will actively support you to do this,”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