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립우륵국악단, ‘24년 첫 특별 기획연주회 내달 7일 개최
중부내륙특별법제정 및 대한민국 문화도시 선정 기념 축하음악회
기사입력  2024/01/25 [15:32]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주시립우륵국악단(단장 신성영)의 2024년 첫 번째 연주회가 2월 7일 오후 7시 충주시 문화회관에서 열린다.

 

이번 특별 기획연주회는 중부내륙연계발전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정(23.12.26) 및 충주시의 대한민국 문화도시 선정에 따른 시민들이 이루어낸 성과를 축하하는 의미의 축하연주회로 진행된다. 

 

정도형 상임지휘자의 지휘와 함께 국악관현악 ‘아리랑’을 시작으로 △우륵국악단 상임단원 김현혜의 피아노 협연으로 강상구 작곡 ‘아침을 두드리는 소리’ △MBN <보이스퀸>의 준 우승자이자 판라드(판소리+발라드)라는 장르를 탄생시키며 우리 음악을 알려온 소리꾼 조엘라의 목소리로 뮤지컬 서편제 OST‘살다보면·당부’ △강렬하지만 섬세한 테크닉의 국립국악관현악단 단원 김인수의‘모듬북협주곡 타(打)’(이경섭 작곡)가 연주된다. 

 

마지막 곡인 신명나는 국악관현악 ‘축제’(이준호 작곡)를 통해 우륵국악단의 풍성하고 아름다운 소리의 화합을 선보일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중원문화권의 중심도시 충주」를 중심으로 국악의 대중화를 위해 참신하고 다양한 음악적인 실험을 통해 폭넓은 활동을 펼치고 있는 충주시립우륵국악단의 2024년의 행보를 기대해 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본 공연은 예매 없이 무료 공연으로 선착순으로 누구나 관람할 수 있으며, 공연 문의는 충주시 문화예술과, 충주시립우륵국악단으로 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ju City Ureuk Traditional Music Group will hold its first special concert in 2024 on the 7th of next month.

Congratulatory concert commemorating the enactment of the Central Inland Special Act and the selection as a cultural city of the Republic of Korea

-im changyong reporter

 

The first concert of 2024 by the Chungju City Ureuk Traditional Music Company (Director Shin Seong-young) will be held at the Chungju City Cultural Center on February 7 at 7 p.m.

 

This special concert will be held as a congratulatory concert to celebrate the achievements made by citizens following the enactment of the Special Act on Support for Central Inland Connected Development (23.12.26) and Chungju City's selection as a cultural city of the Republic of Korea.

 

Starting with the Korean traditional music orchestra 'Arirang' under the direction of permanent conductor Jeong Do-hyeong, △'The Sound of Knocking in the Morning' composed by Kang Sang-gu with a piano collaboration by Wooreuk Korean Orchestra's permanent member Hyun-hye Kim △ Semi-winner of MBN's <Voice Queen> and Panrad (Pansori + Ballad) ), the musical Seopyeonje OST 'As You Live, Requests' in the voice of Joella, a singer who introduced Korean music by creating the genre △'Assorted Drum Concerto Ta' (composed by Gyeong-seop Lee) by Kim In-soo, a member of the National Orchestra of Korea, with strong but delicate technique. It is played.

 

The final song, the exciting Korean traditional music orchestra ‘Festival’ (composed by Lee Jun-ho), will showcase the harmony of the rich and beautiful sounds of the Ureuk Traditional Orchestra.

 

A city official said, “We hope that you will look forward to the 2024 activities of the Chungju City Ureuk Traditional Music Group, which is carrying out a wide range of activities through novel and diverse musical experiments to popularize Korean traditional music, centering on ‘Chungju, the central city of the Jungwon cultural area.’” said.

 

This performance is free and can be viewed by anyone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Inquiries about the performance can be made to the Chungju City Culture and Arts Department or the Chungju City Ureuk Traditional Music Orchestra.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