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24년 영동곶감축제 성료...10만명 방문 지역경제 활력
기사입력  2024/01/21 [19:05]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달콤쫀득한 매력 가득했던 ‘2024 영동 곶감 축제’가 방문객들의 입과 마음을 사로잡으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주황빛으로 물들었던 영동하상주차장 일원 곶감 축제장에는 개별 가족단위 관광객뿐만 아니라 단체관광객을 포함하여 10만 7백여명의 관광객이 찾았다.

 

 겨울철 건강먹거리이자 감고을 영동의 상징인 ‘영동 곶감’은 어느 해보다 최고 품질과 달달함으로 그 매력을 뽐냈다.

 

 영동군이 주최하고 영동축제관광재단·영동곶감연합회가 주관한 이번 축제에서는 고향의 정겹고 훈훈한 정취가 서리고, 고운 빛깔과 풍미 일품인 햇곶감을 소재로 알찬 프로그램들이 마련됐다.

 

 특히 2024 영동곶감축제는 지역 상권 활성화에 이바지하기 위해 하상주차장으로 축제장을 변경하여 영동군민에게도 활력을 불어 넣었다. 지역경제활성화에도

크게 기여 하였다는 평가다. 

 

재단은 특히 축제를 준비하면서 기존 밋밋한 축제 홍보 방식이 아닌 새로운 홍보 방식을 도입, 호평을 받았다. 올해에는 관람객 대부분이 영동군과 인접한 대구, 김천, 구미는 물론 서울, 부산, 대전, 청주, 세종 등지에서 그 어느때보다 축제장을 많이 찾아와 인산인해를 이뤘다.

 

 다양한 체험, 전시, 문화행사가 조화되며 축제장을 찾은 이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 줬다.

 

 군과 재단은 볏짚썰매장, 전통놀이 체험, 빙어잡이, 저잣거리 체험, 청룡금을 찾아라, 용감한 곶감레스토랑 운영, 보부상 경매쇼 등 오감만족의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준비해 관람객의 축제 참여도가 높았으며, 특히 가족단위 체험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난계국악단 공연, 이찬원, 설하윤, 이찬성, 명지 등이 함께한 MBC충북한마음콘서트, 어린이 뮤지컬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 관내 문화공연팀을 활용한 ‘지역자원공연’ 등 화합과 소통의 문화행사도 돋보였다.

 

 판매장에서는 전국적으로 명성이 자자한 쫀득한 영동곶감을 비롯해 과일의 고장의 명품 농특산물을 시중보다 저렴하게 판매해 문전성시를 이뤘다.

 

 ‘영동곶감 홍보 주제관’을 설치해 영동곶감의 효능, 우수성, 유래 등을 알리는 공간도 마련한 점도 눈길을 끌었다.

 

 관광객의 뜨거운 관심 속에 축제 참여 39개 곶감농가에서 준비한 곶감이 모두 매진되면서 축제기간에 판매한 곶감과 농특산물 수익금은 8억 6천만원을 기록하며 농가 소득증대와 농촌활력화에 큰 역할을 했다.

 

 무엇보다 군과 재단의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한 노력이 돋보였다. ‘용·감한 청룡금을 찾아라!’이벤트와 영동사랑상품권·전통시장상인회 쿠폰 지급으로 관내에서의 소비를 장려하며, 참여자들의 높은 호응을 얻었다.

 

 재단 관계자는“전국 최고라는 영동곶감의 명성을 이으며, 지역 전체에 생기와 활력을 불어넣었다”며, “축제를 함께 즐기고 성원해 주신 군민과 관광객 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 내년에는 특색은 살리고 미비점은 보완해 더 완성도 높은 영동곶감축제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ngdong-gun, ‘24 Year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successfully concluded... 100,000 visitors,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im changyong reporter

 

 

 

  The ‘2024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which was full of sweet and chewy charm, ended successfully, captivating the mouths and hearts of visitors.

 

   Despite the chilly weather, over 107,000 tourists, including individual family tourists as well as group tourists, visited the dried persimmon festival site in Yeongdong Hasang Parking Lot, which was colored orange for three days from the 19th to the 21st.

 

  ‘Yeongdong Dried Persimmons’, a healthy winter food and a symbol of Yeongdong, showed off their appeal with the highest quality and sweetness more than any other year.

 

  Hosted by Yeongdong-gun and organized by the Yeongdong Festival and Tourism Foundation and the Yeongdong Dried Persimmon Association, this festival evokes the friendly and warm atmosphere of hometown and offers a variety of programs based on fresh dried persimmons, which have beautiful color and excellent flavor.

 

  In particular, the 2024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changed the festival site to a riverside parking lot to contribute to revitalizing the local commercial district, revitalizing Yeongdong-gun residents.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It is evaluated as having contributed greatly.

 

In particular, while preparing for the festival, the foundation introduced a new promotional method rather than the existing boring festival promotional method, which received favorable reviews. This year, most of the visitors came from Daegu, Gimcheon, and Gumi, which are adjacent to Yeongdong-gun, as well as Seoul, Busan, Daejeon, Cheongju, and Sejong, and came to the festival site more than ever, creating a crowd of people.

 

  A variety of experiences, exhibitions, and cultural events were harmonized to create unforgettable memories for those who visited the festival site.

 

  The county and the foundation prepared a variety of programs to satisfy the five senses, such as △ rice straw sledding △ traditional game experience △ smelt fishing △ village experience △ search for blue dragon gold △ operation of a brave dried persimmon restaurant △ treasurer's auction show, etc., and the participation of visitors in the festival was high, especially It received a great response from family visitors.

 

  In addition, there are cultural events of harmony and communication, such as the Nangye Korean Traditional Music Orchestra performance, the MBC Chungbuk Hanmaeum Concert with △Lee Chan-won, △Seol Ha-yoon, △Lee Chan-seong, and △Myeong-ji, the children's musical 'Carrie and the Toy Friends', and the 'Local Resource Performance' using the cultural performance team in the district. It stood out.

 

  The store sold premium agricultural and specialty products from the fruit region, including the nationally renowned chewy Yeongdong dried persimmons, at lower prices than the market, creating a bustling market.

 

  It also attracted attention that the ‘Youngdong Dried Persimmon Promotion Theme Hall’ was set up to provide a space to publicize the efficacy, excellence, and origin of Yeongdong Dried Persimmons.

 

  With great interest from tourists, all dried persimmons prepared by the 39 dried persimmon farms participating in the festival were sold out, and the proceeds from dried persimmons and agricultural specialty products sold during the festival recorded 860 million won, playing a significant role in increasing farm income and revitalizing rural areas.

 

  Above all, the efforts of the military and the foundation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stood out. The ‘Find the Brave Blue Dragon Geum!’ event and the distribution of Yeongdong Love Gift Certificates and Traditional Market Merchants Association coupons encouraged consumption within the area, receiving a high response from participants.

 

  An official from the foundation said, “We have continued the reputation of Yeongdong dried persimmons as the best in the country and brought vitality and vitality to the entire region. We are deeply grateful to the residents and tourists who enjoyed and supported the festival with us.” “Next year, we will prepare a more complete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by highlighting its unique features and improving its shortcomings,”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