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괴산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괴산군보건소, '24년 갱년기 ‘한의약 요실금 예방교실’ 확대 운영
기사입력  2024/01/05 [15:16]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 보건소(소장 윤태곤)는 기존 ‘한의약 요실금 예방교실’을 확대한 ‘2024년 갱년기 한방(韓方)에 OK’ 프로그램을 오는 9일부터 실시한다.

 

평균수명 연장으로 노령층이 증가하면서 더욱 크게 늘고 있는 질환인 요실금은 자신의 의지와 무관하게 소변을 보게 되는 질환으로, 노인의 삶의 질과 건강권 확보를 위해 예방의 필요성이 크게 대두되고 있다.

 

지난해 괴산군 보건소는 ‘한의약 요실금 예방교실’ 운영을 통해 자가 건강관리를 위한 지식 획득과 건강생활 습관의 실천율이 현저히 높아짐에 따라 올해는 ‘2024년 갱년기 한방(韓方)에 OK’ 프로그램으로 확대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2개면(연풍, 불정) 50세~70세 미만의 지역주민 20여 명을 대상으로, 오는 1월 9일부터 3월 말까지 주 1회(매주 화요일), 각 주민자치센터에서 운영될 예정이다.

 

한방 체조(기공체조), 소도구 운동요법, 복부 온열요법 등 한의약적 접근 방법을 통해 요실금 증상을 개선하고, 질환을 예방할 수 있는 생활지침 및 운동법을 지도함으로써 요실금으로 저하된 자존감과 삶의 질을 높인다.

 

군 보건소는 매년 순차적으로 각 읍면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해 건강수명연장과 건강 형평성 제고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윤태곤 보건소장은 “찾아가는 보건교육 서비스를 통해 주민참여형 지역 건강 역량 강화에 힘쓰겠다”라며 “군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괴산군 보건소 진료팀, 연풍 보건지소, 불정 보건지소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oesan-gun Public Health Center expands operation of ‘24-year menopausal ‘Oriental medicine urinary incontinence prevention class’

-im changyong reporter

 

Goesan-gun Public Health Center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Director Tae-gon Yoon) will implement the ‘2024 OK with Oriental Medicine for Menopause’ program, which is an expansion of the existing ‘Oriental Medicine Urinary Incontinence Prevention Class’, starting on the 9th.

 

Urinary incontinence, a disease that is on the rise as the average life expectancy increases and the number of elderly people increases, is a disease that causes urination without one's will. There is a growing need for prevention to ensure the quality of life and the right to health of the elderly.

 

Last year, the Goesan-gun Public Health Center operated the 'Oriental Medicine Urinary Incontinence Prevention Class', and as the rate of acquisition of knowledge for self-health management and practice of healthy lifestyle habits significantly increased, this year, the program will be expanded to 'OK with Oriental Medicine for Menopause in 2024'. .

 

This program targets about 20 local residents aged 50 to 70 in two areas (Yeonpung and Buljeong) and is operated once a week (every Tuesday) from January 9 to the end of March at each community center. It is going to be.

 

It improves symptoms of urinary incontinence through oriental medicine approaches such as oriental medicine exercises (Qigong exercises), prop exercise therapy, and abdominal heat therapy, and improves self-esteem and quality of life that have been reduced due to urinary incontinence by providing lifestyle guidelines and exercise methods to prevent the disease. .

 

The county public health center plans to run programs for each town and village sequentially every year to contribute to extending healthy lifespan and improving health equity.

 

Tae-gon Yoon, head of the public health center, said, “We will strive to strengthen local health capacity through resident participation through on-site health education services,” and added, “We hope for active participation to improve the health of residents.”

 

For further details, please contact the Goesan-gun Public Health Center medical team, Yeonpung Public Health Branch, or Buljeong Public Health Branch.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