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지정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3/03/16 [13:54]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음성군(군수 조병옥)이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돼 여성가족부와 여성친화도시 협약을 체결했다.

 

16일 오후 2시 정부서울청사 대강당에서 진행된 협약식은 음성군을 비롯해 신규 지정된 25개 지자체들이 참여해 협약서 서명 및 대표사업 소개, 소감 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군은 지난 2017년 첫 지정을 받아 협약 기간 5년 동안 여성을 포함한 사회적 약자를 배려한 도시환경을 조성했고, 이번 두 번째 지정으로 2027년까지 5년간 여성친화도시 자격을 유지하게 된다.

 

군은 여성친화기업 지원, 여성안심길 모니터링, 돌봄노동자 지원, 여성거점공간 조성, 여성일자리 협의체, 안전부서 실무협의체 등을 운영해 여성과 남성이 평등하게 참여하고 여성의 역량 강화, 돌봄, 안전이 구현되는 도시가 되도록 총력을 다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이번 여성친화도시 협약을 통해 일상에서 체감할 수 있는 여성 친화 정책을 이어 나가 여성뿐만 아니라 군민 모두가 체감하는 성평등 사회가 구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20일 ‘여성・아동친화도시 및 가족친화인증’ 현판 제막식을 개최해 다함께 누리는 행복한 포용 도시 음성으로서의 도약과 발전을 위한 새로운 출발을 다짐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Eumseong-gun -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Signing an Agreement to Designate a Women-Friendly City

-bongsu kim reporte

 

Eumseong-gun (Governor Byeong-ok Cho) was designated as a “women-friendly city,” and signed a women-friendly city agreement with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The agreement ceremony, which was held at the auditorium of the Seoul Government Complex at 2:00 pm on the 16th, was attended by 25 newly designated local governments, including Eumseong-gun, in the order of signing the agreement, introducing representative projects, and presenting their impressions.

 

The county received its first designation in 2017 and created an urban environment that was considerate of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including women, for five years during the agreement period.

 

The military supports women-friendly companies, monitors women’s safe roads, supports caring workers, creates women’s base spaces, women’s employment council, and operates safety department working-level councils to enable women and men to participate equally and realize women’s capacity building, care, and safety. We did everything we could to become a city.

 

Cho Byeong-ok, Mayor of Eumseong-gun, said, “Through this women-friendly city agreement, we will continue to implement women-friendly policies that can be felt in everyday life and do our best to realize a gender-equal society that can be felt by not only women but also citizens of the county.”

 

Meanwhile, on the 20th, the county plans to hold an unveiling ceremony for the ‘Women and Child-Friendly City and Family-Friendly Certification’ signboard to pledge a new start for leaps and development as Eumseong, a happy and inclusive city enjoyed by all.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재난안전관리 강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