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 제17회 반기문마라톤대회 4개 코스 4월 30일 개최
기사입력  2023/02/23 [14:54]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제8대 반기문 유엔사무총장의 고향인 음성군에서 뛰는 ‘제17회 반기문마라톤대회’가 4월 30일 음성종합운동장에서 4년 만에 개최된다.

 

‘대한민국의 중심 행복한 도시, 상상이 현실이 되는 상상대로 음성’에서 열리는 이번 마라톤대회는 코로나19로 개최되지 못하다가 드디어 출발선에 다시 서게 됐다. 

 

음성종합운동장에서 출발해 감우재를 넘어 사정리 저수지와 금왕읍 시가지를 통과하고 생극면 오생리에서 반환해 음성종합운동장으로 돌아오는 42.195km의 공인된 코스로, 봄날의 햇살을 담은 수변도로·가로수길·꽃길 등 음성의 아름다운 4월의 도로를 만끽하며 달릴 수 있다. 

 

대회 종목은 거리에 따라 풀, 하프, 10km, 5km의 4개 코스로 초심자부터 상급자까지 개개인의 신체 능력에 맞는 코스를 선택해 마라톤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

 

풀코스와 하프코스는 4인 1조의 단체대항전이 있어 가족, 친구, 모임, 동호인클럽 등 지인들과 함께 어울려 기록을 세울 수 있는 재미도 선사한다.

 

또 대회 당일에는 반기문 유엔사무총장 부부가 참석해 참가자들을 응원할 예정이다.

 

올해로 17회째를 맞는 반기문마라톤대회는 매회 대회를 개최할 때마다 유엔 평화정신을 실천하기 위해 유니세프 국제연합아동기금을 조성하고 있어 마라톤과 평화라는 뜻깊은 의미를 더하고 있다.

 

군과 체육회는 대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며, 전국에서 열리는 마라톤대회를 찾아다니는 등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4월 30일 오전 9시 음성종합운동장에서 출발하며, 대회 당일 참가자에게는 기념품, 먹을거리(막걸리, 국수, 두부김치)와 더불어 냉장고, TV, 세탁기 등 푸짐한 경품도 제공된다.  

 

대회 참가신청은 4월 10일까지 대회 온라인 홈페이지(제17회 반기문마라톤대회 )와 음성군체육회 사무국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4년 만에 열리는 만큼 여느 때보다 풍성한 대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뜨거운 열정과 활력 넘치는 반기문마라톤대회에 동호인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Eumseong-gun, held the 17th Ban Ki-moon Marathon on April 30, 4 courses

-bongsu kim reporter

 

 

The 17th Ban Ki-moon Marathon, run in Eumseong-gun, the hometown of the 8th UN Secretary-General Ban Ki-moon, will be held at Eumseong Sports Complex on April 30 for the first time in four years.

 

This marathon, held in ‘the heart of Korea’s happy city, the voice as imagined where imagination becomes reality’, was unable to be held due to Corona 19, and finally stood at the starting line again.

 

It is a 42.195km certified course that starts from Eumseong Sports Complex, crosses Gamwoojae, passes Sajeong-ri Reservoir and Geumwang-eup, returns to Osaeng-ri, Saenggeuk-myeon, and returns to Eumseong Sports Complex. You can run while enjoying the beautiful roads of April in Eumseong.

 

Depending on the distance, there are 4 courses of full, half, 10km, and 5km. From beginner to advanced, you can choose the course that suits your physical ability and enjoy the marathon.

 

In the full course and half course, there is a group competition of 4 people in 1 group, so it is fun to set records with acquaintances such as family, friends, gatherings, and clubs.

 

Also on the day of the event, UN Secretary-General Ban Ki-moon and his wife will attend to cheer on the participants.

 

The Ban Ki-moon Marathon, which celebrates its 17th anniversary this year, adds to the significance of marathon and peace by raising the UNICEF United Nations Children's Fund to practice the spirit of peace at every event.

 

The county and sports associations are fully prepared for the successful hosting of the event, and are accelerating publicity by visiting marathons held nationwide.

 

It departs from Eumseong Sports Complex on April 30 at 9:00 am, and on the day of the event, souvenirs and food (makgeolli, noodles, and tofu kimchi), as well as refrigerators, TVs, and washing machines, are provided.

 

Applications for participation in the event can be submitted through the online website of the event (the 17th Ban Ki-moon Marathon) and the secretariat of the Eumseong County Sports Association until April 10th.

 

Cho Byung-ok, Mayor of Eumseong County, said, "As it is held in four years, I will do my best to make the event more rich than usual."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민주당 청주지역 국회의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