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종박물관・생거판화미술관 지역예술인 창작활동 지원
기사입력  2023/02/15 [15:47]   김봉수 기자

 

▲ 진천군은 진천종박물관, 진천군립 생거판화미술관의 관람료 규정을 변경하고 지역공동체와 다양한 협업 사업을 추진한다. 종박물관 전경/진천군 제공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진천군은 대표 문화기반시설인 진천종박물관, 진천군립 생거판화미술관의 지역 문화발전 효과를 극대화하고자 2023년 관람료 규정을 변경하고 지역공동체와 다양한 협업 사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먼저 진천군 민선8기 ‘문화교육 특화도시’ 공약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진천군민 관람료 무료화’는 지난 1월 3일부터 시행돼 오고 있다. 

 

  함께 추진된 타지역 이용객 대상 종박물관-생거판화미술관 통합관람권 발행과 관람료 진천사랑상품권 전액 환급 정책도 시행 첫 달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진천종박물관은 박물관의 정체성과 진천군 관광 브랜드 가치를 재발견하고 지역예술인 홍보 및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진천군민 대상 ‘진천종박물관 공예문화상품 공모전’을 상반기에 개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 지원으로 추진한 ‘스마트 진천종박물관 구축지원사업’ 결과를 올해 3월부터 관람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전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스마트 전시관람서비스를 개시해 전시작품에 대한 관람객 이해와 공감 증진에 힘쓸 계획이다. 

 

  진천종박물관, 생거판화미술관, 주철장전수교육관은 지역 내 교육기관과 연대하고 평생교육기관으로서 기능을 확대하고자 다양한 협업 사업도 추진한다. 

 

  진천종박물관은 충북교육도서관 진천문학관, 물안뜰체험관이 함께 개발해 운영하는 체험교육프로그램 ‘진천더하기’를 확대 운영한다. 

 

  생거판화미술관은 충북 문인의 글을 배우고 판화로 제작해보는 체험교육 ‘읽고, 쓰고, 새기다’, 판화 체험 청소년동아리 ‘진천 판박이 수비대’를 진천문학관, 청소년수련관과 각각 연계 진행할 계획이다. 

 

  주철장전수교육관은 무형문화재 보유자, 청소년수련관이 함께 참여하는 금속주물장식 악세서리 만들기 교육 ‘무형문화재와 함께하는 은빛공방’을 열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지역 대표 문화시설이자 특수성을 갖고 있는 문화 자원을 적극 활용해 더 많은 사람들이 진천을 찾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incheon-gun, Bell Museum/Sangeo Print Art Museum Support local artists' creative activities

-bongsu kim reporter

 

   Jincheon-gun announced on the 15th that it will change the admission fee regulation in 2023 and promote various collaborative projects with the local community in order to maximize the effect of local cultural development of Jincheon Bell Museum and Jincheon-gun Sangeo Print Art Museum, which are representative cultural infrastructure facilities.

 

   First, as part of the Jincheon-gun Civil Election 8th ‘Culture and Education Specialized City’ pledge project, ‘Free Admission for Jincheon-gun Citizens’ has been in effect since January 3rd.

 

   The issuance of combined admission tickets for Bell Museum and Sanger Print Art Museum and a full refund policy for Jincheon Sarang gift certificates for visitors from other regions, which were promoted together, are also receiving good responses from the first month of implementation.

 

   The Jincheon Bell Museum plans to hold the ‘Jincheon Bell Museum Craft and Cultural Products Contest’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to rediscover the identity of the museum and the value of the Jincheon-gun tourism brand, and to support the promotion and creative activities of local artists.

 

   In addition, the results of the ‘Smart Jincheon Bell Museum Construction Support Project’, which was promoted last year with the support of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will be presented to visitors from March this year.

 

   It plans to launch a dedicated mobile application and smart exhibition viewing service to promote understanding and sympathy for visitors to the exhibition works.

 

   The Jincheon Bell Museum, the Sangeo Print Art Museum, and the Cast Iron Master Training Center are promoting various collaborative projects to expand their functions as lifelong educational institutions in solidarity with local educational institutions.

 

   The Jincheon Bell Museum is expanding and operating the experiential education program “Jincheon Plus,” developed and operated by the Chungbuk Education Library, Jincheon Literature Center, and Water Courtyard Experience Center.

 

   The Sangeo Print Art Museum plans to carry out an experiential education, ‘Read, Write, Engrave’, in which students learn the writings of Chungcheongbuk-do literati and make prints, and a print experience youth club, ‘Jincheon Print Guard’, in connection with the Jincheon Literary Center and Youth Training Center.

 

   The Cast Iron Jang Training Center plans to open the ‘Silver Workshop with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an education for making metal casting decoration accessories, in which holders of intangible cultural assets and youth training centers participate.

 

   A military official said, "We will actively utilize cultural resources that are representative of the region and have special characteristics so that more people can visit Jincheo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민주당 청주지역 국회의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