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2021 대한민국 노인복지 대상 최우수상 수상
기사입력  2022/01/13 [17:02]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지난 12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노인복지 우수대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한국노인복지중앙회에서 주관한 이번 행사는 노인복지 발전에 기여한 단체를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노인 1인당 노인복지 현황과 요양기관 현황, 노인장기요양보험 신청자 대비 인정자 비율, 노인일자리 등으로 나눠 블라인드 심사 등을 엄격하게 진행됐다.

 

 군은 이번 평가에서 지역특성을 반영해 다양한 맞춤형 노인복지정책을 추진한 점에서 행정력을 인정받으며 지방자치단체 노인복지지원 부분 전국 군(郡) 단위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군정방침인 ‘복지의 맞춤화’에 따라 노인복지 인프라가 상대적으로 부족한 농촌지역의 다양한 노인 여가·문화적 욕구에 능동적으로 대처한 결과다.

 

 군민들이 편안하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지역별 특성과 여건에 맞는 사업들을 집중 추진하며 새로운 복지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특히, 지난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사회 분위기 속에서도 66억원을 투입해 생산적이고 다양한 노인일자리 및 노인사회활동의 장을 만들어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지역내 48개 노인요양기관을 밀착 관리·지원하며 지역노인들의 생활을 꼼꼼히 살폈으며, 관련 기관 종사자들의 처우 개선을 지속 추진하며 전반적인 노인복지 수준의 향상을 꾀했다.

 

 또한, 인공지능 스피커를 치매환자, 경도인지장애 노인가정에 보급해, 실시간 스마트 모니터링과 비대면 돌봄 시스템 구축의 맞춤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의 적극 행정이 평가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올해도 장기요양서비스 시설 확충과 그에 따른 주차장 확장 설치로 이용객들의 편의를 도모하고, 치매 및 경도인지장애 노인들의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구상하고 있다.

 

 박세복 군수는 “갈수록 심화되는 고령화 시대에서 노인 복지는 현재와 미래 세대 모두에게 중요하다”라며, “지역발전을 이끌어 온 어르신들이 활력과 웃음 넘치는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맞춤형 노인복지 정책을 지속 발굴·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의 지난해 12월말 65세 이상 노인인구는 1만5천295명으로, 전체인구의 33.4%를 차지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ngdong-gun, 2021 Korea Senior Welfare Award

-im changyong reporter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won the grand prize at the '2021 Korea Elderly Welfare Excellence Award' held at the National Assembly Hall on the 12th.

 

 This event, hosted by the Korea Senior Citizen Welfare Association, is an award given to selected organizations that have contributed to the development of welfare for the elderly.

 

 Blind screening was conducted strictly by dividing the status of welfare for the elderly per elderly person, the current status of nursing institutions, the ratio of those who were recognized to the applicants for long-term care insurance for the elderly, and jobs for the elderly.

 

 In this evaluation, the county was recognized for its administrative power in implementing a variety of customized welfare policies for the elderly by reflecting regional characteristics, and was selected as the best local government in the country for the welfare support for the elderly in the local government.

 

 This is the result of actively responding to the various leisure and cultural needs of the elderly in rural areas, where infrastructure for the welfare of the elderly is relatively lacking in accordance with the military government policy of ‘customization of welfare’.

 

 In order to ensure that the citizens of the county can live a comfortable and healthy old age, they are intensively promoting projects tailored to the characteristics and conditions of each region, infusing new welfare vitality.

 

 In particular, in the midst of a social atmosphere stagnated by COVID-19 last year, 6.6 billion won was invested to create productive and diverse jobs for the elderly and social activities for the elderly.

 

 In addition, it closely managed and supported 48 elderly care institutions in the region to closely monitor the lives of the local elders, and continued to improve the treatment of workers in related institutions to improve the overall level of welfare for the elderly.

 

 In addition, it is analyzed that active administration, such as distributing artificial intelligence speakers to dementia patients and elderly families with mild cognitive impairment, and providing customized care services such as real-time smart monitoring and non-face-to-face care system construction, had a positive effect on the evaluation.

 

 This year, we are planning various projects to promote convenience for users by expanding long-term care service facilities and installing parking lots accordingly, and to minimize the care gap for the elderly with dementia and mild cognitive impairment.

 

 Mayor Park Se-bok said, “In the aging society, the welfare of the elderly is important to both the present and future generations. I will do it,” he said.

 

 Meanwhile, at the end of December last year in Yeongdong-gun, the number of the elderly aged 65 and over was 15,295, accounting for 33.4% of the total populatio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옥천군, 2022. 향수옥천 포도·복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