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괴산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괴산군, 어르신 삶의 만족도 향상 위한 차별화된 정책 추진
‘어르신을 섬기는 행복한 고령친화 괴산’ 조성
기사입력  2022/01/07 [20:53]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이 임인년 새해를 맞아 ‘어르신을 섬기는 행복한 고령친화 괴산’을 만들기 위해 본격적으로 박차를 가한다.

 

군은 지난해 11월 노인의 날 기념식에서 초고령화 사회에 대비하기 위해 ‘어르신을 섬기는 행복한 고령친화 괴산’이라는 비전을 중심으로 5개 분야 23개 과제를 발표했다.

 

괴산군 복지수요 증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어르신의 삶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괴산군만의 차별화된 정책이다.

 

5개 분야는 안정된 노인일자리 확충, 촘촘한 건강·돌봄체계 구축, 활기찬 여가생활·사회참여, 효(孝)문화 확산 및 세대통합, 편안하고 안전한 고령친화 환경조성으로, 2025년까지 사업비 30억여 원을 투입한다.

 

‘안정된 노인일자리 확충’을 위해 2025년까지 735개의 노인일자리를 추가 발굴하며 총 2000개의 일자리를 활성화해 소득 창출의 기회와 안정적인 노후생활을 지원한다.

 

노인일자리 전담기관인 시니어클럽을 설치할 예정이며, 인생이모작 교육센터를 운영해 직장은퇴자 등이 새로운 인생을 준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할 방침이다.

 

군은 2024년을 목표로 WHO ‘고령친화도시’ 지정을 추진하며 ‘촘촘한 건강·돌봄체계’를 구축한다.

 

올해 AI 돌봄로봇 500대를 도입해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괴산형 커뮤니티 케어 시스템’의 구축을 위해 군비 1억 1천만 원을 투입해 시범운영을 실시한다.

 

또한 노인맞춤돌봄센터를 활성화해 1,056명의 수혜자를 2025년 1,500명까지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활기찬 여가생활·사회참여’를 지원하기 위해 3개면에서 운영 중인 찾아가는 실버건강대학을 2024년까지 전체 면으로 순차적으로 확대 시행하고, 어르신들의 자원봉사대인 ‘선배시민 사회공헌단’을 육성한다.

 

어르신 재능기부 동아리를 노인일자리 사업과 연계하여 경륜전수 활동을 활성화하고 지원할 예정이다.

 

‘효(孝)문화 확산과 세대통합’을 통해 전 세대가 함께하는 괴산군을 만든다.

 

3대 이상 가족이 함께 거주하는 가구, 노부모 부양을 위해 귀향·귀촌한 가구에 매월 일정금액의 효도수당을 2023년 이후 지원할 계획이다.

 

전 세대가 참여하는 효(孝) 공모전, 어르신들이 노익장을 뽐내는 청춘 시니어 대회, 비대면 안부 프로그램을 추진하는 등 젊은 세대와 함께하는 건강한 노년 문화를 확산해 나갈 방침이다.

 

‘편리하고 안전한 고령친화 환경 조성’을 위해 일상생활이 불편한 독거노인이 집단으로 거주할 수 있는 공공안심주택을 건립을 추진하고, 공공시설 신축 시 고령 친화적 설계 가이드라인 마련에 나선다.

 

안전한 보행을 위한 무장애거리와 우선 주차구역, 노인안전존을 확대해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어르신을 위한 노인교통 안전을 지속적으로 강화한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괴산군은 공공성, 보편성, 접근성, 충분성을 기본방향으로 5대 분야의 핵심목표, 23개의 과제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라며 “궁극적으로 노인이 일상에서 행복을 누릴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누구나 찾고 싶은 ‘행복한 괴산’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oesan-gun promotes differentiated policies to improve life satisfaction for the elderly

Creation of ‘Happy senior citizens-friendly Goesan serving the elderly’

-im changyong reporter

  

Goesan-gun, Chungcheongbuk-do is accelerating in earnest to create 'Happy senior citizen-friendly Goesan serving the elderly' in celebration of the new year of Im In-Yeon.

 

In November last year, the county announced 23 tasks in 5 areas with the vision of ‘Happy, elderly-friendly Goesan serving the elderly’ to prepare for an aging society.

 

It is a differentiated policy unique to Goesan-gun in order to preemptively respond to the increase in welfare demand in Goesan-gun and to increase the life satisfaction of the elderly.

 

In the five areas, the project cost of 3 billion won by 2025 is to be reduced by 2025, by expanding stable jobs for the elderly, establishing a dense health and care system, active leisure and social participation, spreading a culture of filial piety and integrating generations, and creating a comfortable and safe age-friendly environment. put in

 

In order to “expand stable jobs for the elderly,” 735 jobs for the elderly will be additionally discovered by 2025, and a total of 2,000 jobs will be revitalized to support opportunities for income generation and stable life in old age.

 

The Senior Club, an organization dedicated to job placement for the elderly, will be set up, and the Life Reproduction Education Center will be operated to support various programs so that retirees can prepare for a new life.

 

The military will promote designation of the WHO ‘age-friendly city’ by 2024 and establish a ‘compact health and care system’.

 

This year, 500 AI caring robots will be introduced to provide caring services, and 110 m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armaments to establish a ‘Goesan-type community care system’ to conduct a pilot operation.

 

In addition, it plans to expand the number of beneficiaries from 1,056 to 1,500 by 2025 by activating customized care centers for the elderly.

 

In order to support ‘vigorous leisure life and social participation’, the visiting Silver Health College, which is being operated in three areas, will be expanded sequentially to all areas by 2024, and the ‘Senior Citizen Social Contribution Group’, a volunteer group for the elderly, will be fostered.

 

The talent donation club for the elderly will be linked with the elderly job project to activate and support bicycle race transmission activities.

 

Goesan-gun, where all generations can live together, is created through the spread of the filial piety culture and generational integration.

 

After 2023, a fixed amount of filial piety allowance will be provided to households of three or more generations living together and to households returning home to support their elderly parents.

 

We plan to spread a healthy old-age culture with the younger generation, such as a filial piety contest in which all generations participate, a youth senior contest where the elderly can show off their old age, and a non-face-to-face greeting program.

 

In order to ‘create a convenient and safe age-friendly environment’, we will promote the construction of public safe housing where the elderly living alone can live as a group, and prepare guidelines for age-friendly design when constructing public facilities.

 

By expanding barrier-free streets, priority parking areas, and safety zones for the elderly for safe walking, we will continue to strengthen traffic safety for the elderly for the elderly who are at high risk of traffic accidents.

 

A military official said, "Going forward, Goesan-gun plans to actively promote the core goals and 23 tasks of five fields with the basic direction of publicity, universality, accessibility, and sufficiency. We will create the 'Happy Goesan' that everyone wants to find,"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