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마크로케어, 중소벤처기업부 ‘소부장 강소기업 100+’유망기업 선정
기사입력  2021/12/22 [18:11]   임창용 기자

▲ (주)마크로케어(MacroCare)가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100+’프로젝트에 선정됐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증평군 증평2일반산업단지에 입주한 (주)마크로케어(MacroCare)가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소부장(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100+’프로젝트에 선정됐다.

 

‘소부장 강소기업100+’프로젝트는 소재․부품․장비 국산화를 넘어 세계가치사슬(GVC ; Global Value Chain)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유망기업을 선정․육성하는 사업이다.

 

(주)마크로케어는 화장품 원료 및 식품 원료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바이오 분야 기업으로는 이번에 전국에서 유일하게 소부장 강소기업으로 선정됐다.

 

(주)마크로케어는 앞으로 5년 동안 R&D, 사업화자금, 스마트공장, 인력지원 등 최대 220억원까지 지원받아 화장품 원료분야(생물 전환 기술를 적용한 비타민 C 유도체및 고품질 생물 계면활성제)의 핵심소재 수입대체 및 국산화 기술을 개발할 예정이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는 2019년부터 일본 수출규제 대응을 위해 추진했던‘소부장 강소기업 100’프로젝트를 올해부터‘소부장 강소기업 100+’로 변경하고 기존 6대 분야(반도체, 디스플레이, 전기전자, 자동차, 기계금속, 기초화학)에서 3대 분야(바이오, 그린에너지, 비대면 디지털)를 추가해 9대분야로 확대했다.

 

이번에 추가 선정된 소부장 강소기업은 분야별로 반도체 8개, 전기・전자 4개, 환경・에너지 3개, 기초화학 2개, 기계・금속 1개, 자동차 1개, 바이오 1개 등 총 20개이다.

 

군관계자는 “4D바이오융합소재 산업화센터와 연계해  (주)마크로케어와 공동으로 추진 중인 사업과제(R&D 등)를 착실히 수행하는 등 기능성 바이오소재산업 육성을 위해 산․학․연․관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acrocare Co., Ltd. Selected as a promising company by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im changyong reporter

 

MacroCare, which moved into Jeungpyeong 2 General Industrial Complex in Jeungpyeong-gun, was selected for the ‘Small Manager (Materials, Parts, Equipment) 100+ Project’ hosted by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The ‘Small Supervisor 100+’ project is a project to select and nurture promising companies to preemptively respond to changes in the Global Value Chain (GVC) beyond the localization of materials, parts, and equipment.

 

Macrocare Co., Ltd. is a company that produces cosmetic raw materials and food raw materials, and this time, it was selected as the only small and medium-sized company in the country in the bio field.

 

Macrocare Co., Ltd. will receive up to 22 billion won in R&D, commercialization funds, smart factories, and human resources support over the next five years to replace the imports of key materials in the cosmetic raw material field (vitamin C derivatives and high-quality bio-surfactants applied with bioconversion technology) and We plan to develop localization technology.

 

On the other hand,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changed the 'Small Manager Small and Medium Enterprises 100' project, which had been promoted since 2019 to respond to Japanese export regulations, to 'Small Manager Small and Medium Enterprises 100+' from this year, and changed the existing six fields (semiconductor, display, electrical and electronics). , automobiles, mechanical metals, and basic chemistry) have been expanded to 9 fields by adding 3 fields (bio, green energy, non-face-to-face digital).

 

The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that were additionally selected this time were 20 in total, including 8 semiconductors, 4 electrical/electronics, 3 environmental/energy, 2 basic chemistry, 1 machinery/metal, 1 automobile, and 1 bio.

 

A military official said, “In connection with the 4D Bio Convergence Material Industrialization Center, industry, academia, research institutes, and the government are continuously working to foster the functional biomaterials industry, such as steadily carrying out business tasks (R&D, etc.) jointly promoted with Macrocare. We will cooperate with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