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의회 행정문화위, 내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등 심사
공공기관 위탁사업에 대한 투명한 관리 방안 마련 촉구
기사입력  2021/12/04 [13:23]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도의회 행정문화위원회(위원장 임영은)는 3일 제3차 행정문화위원회를 개최해 문화체육관광국과 U대회추진과에 대한 2022년도 예산안과 기금운용계획안을 심사했다.

 

 육미선 의원(청주5)은 충북학 연구사업에 대해 “민간위탁은 관련 조례가 있고 의회의 동의절차가 있지만, 공공기관 위탁사업은 이러한 절차가 없으므로 투명한 관리와 통제가 불가능하다”라며 “충남 등 일부 시도가 공공기관 위탁 관련 조례를 제정했듯이 충북도 공공기관 위탁사업에 대한 통제와 관리를 강화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이옥규 의원(비례)은 산악스포츠 활성화 지원 사업과 관련해 “보조금 지급목적과 다른 사업하면 회수대상임에도 아직까지 회수를 하지 않고, 내년 예산에 동일한 단체에 동일한 사업예산을 편성한 것은 문제가 있다”며 “이번 일을 엄중하게 처리하지 않는다면 동일한 사건이 다른단체에서 발생해도 충북에서는 이를 막을 방법이 없을 것”지적했다.

 

 박상돈 의원(청주8)은 생활체육진흥 사업에 대해 “시군 체육행사의 도비 보조비율이 지자체별로 차이가 많다”라며 “체육진흥을 위해 지자체에서 주최하는 대회를 도에서 지원하는 만큼 도비 지원에 일관성이 중요하며, 충청북도 지방보조금 관리 조례에 규정되어 있는 도비보조금 기준보조율을 참고해 예산을 편성할 것”을 주문했다. 

 

 오영탁 의원(단양군)은 국제무예액션영화제에 대해 “체육 담당부서에서 영화제 예산을 편성・주관하는 것은 적절치 않고, 이 때문에 국제무예액션영화제가 세계무예마스터십의 부대행사라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라며 “영화제의 독립성, 영속성을 위해 관련 조례를 제정하고 별도법인을 구성해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심기보 의원(충주3)은 충북 문화다양성 사업에 대해 “사업 내용이 다소 추상적이고 설명이 부족해서 이해하기가 어렵고, 관련 조례에 따르면 문화다양성 위원회를 구성하도록 되어있는데 아직 구성이 안 되어 있다”라며 “조례에는 지원사업, 교육, 전문인력 양성, 위원회 구성 등 자세하게 규정되어 있는 만큼 조례에 의거하여 관련 사업이 목적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주문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dministrative and Cultural Committee of the Chungbuk Provincial Council examines next year's budget and fund management plan, etc.

Call for transparent management measures for public institution entrusted projects

-im changyong reporter

  

 The Administrative and Cultural Committee of the Chungbuk Provincial Assembly (Chairman Im Young-eun) held the 3rd Administrative Culture Committee on the 3rd to review the 2022 budget and fund management plan for the Culture, Sports and Tourism Bureau and the U-Game Promotion Division.

 

 Rep. Miseon Yuk (5 years old in Cheongju) said about the Chungbuk Studies research project, “There are related ordinances for private consignment and there is a procedure for consent from the parliament, but transparent management and control is impossible for projects entrusted to public institutions because there is no such procedure.” “Chungnam, etc. As some cities and provinces enacted ordinances related to entrustment of public institutions, it is urged to come up with measures to strengthen control and management of public institution entrusted projects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Regarding the project to support mountain sports activation, Assemblyman Ok-gyu Lee (proportionate) said, “There is a problem that the same project budget for the same organization in the next year’s budget is not collected even though it is subject to recovery if the project is different from the subsidy payment purpose.” If this incident is not taken seriously, there will be no way to prevent the same incident from happening in other organizations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he pointed out.

 

 Assemblyman Park Sang-don (Cheongju 8) said, “The provincial subsidy ratio for city and county sports events varies greatly by local government.” It is important, and the budget should be compiled with reference to the standard subsidy rate for provincial subsidies stipulated in the local subsidy management ordinance of Chungcheongbuk-do.”

 

 Rep. Oh Young-tak (Danyang-gun) said about the International Martial Arts Action Film Festival, “It is not appropriate for the sports department to organize and manage the film festival budget, and for this reason, the feeling that the International Martial Arts Action Film Festival is a side event of the World Martial Arts Mastership cannot be erased.” “For the independence and permanence of the film festival, please enact related ordinances and form a separate corporation to promote it.”

 

 Rep. Shim Ki-bo (Chungju 3) said, “The contents of the project are rather abstract and difficult to understand because of the lack of explanation. As the ordinance stipulates in detail about support projects, education, professional manpower training, and committee composition, we ask that you make every effort to carry out related projects according to the ordinance as intende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