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 11월 기획공연 ‘클림트&뮤직 콘서트’ 19일 공연

기사입력  2021/11/16 [10:14]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음성군은 11월 19일 금요일 오후 2시, 저녁 7시 30분 음성문화예술회관에서 11월 기획공연 ‘클림트&뮤직 콘서트’를 대면으로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황금빛 색채의 화가 구스타프 클림트의 작품을 프로젝션 매핑을 통해 새롭게 재해석하고 음악과 미술이 조화되는 무대를 통해 관객에게 순도 높은 예술적 경험을 선사할 미디어아트 콘서트다. 

 

<클림트&뮤직 콘서트>는 ‘생명의 나무’, ‘키스, 황금빛의 입맞춤’, ‘아터호수의 자연’ 등의 테마로 클림트 작품들과 연관성 있는 클래식 음악으로 구성되어 있다. 연주에는 피아니스트 박진우, 김재원 듀오가 바그너의 ‘탄호이저 서곡’, 베토벤 교향곡 9번 4악장 ‘환희의 송가’, ‘쇼팽 피아노 협주곡 1번 1악장’을 두 대의 피아노를 위한 편곡으로 연주하며 청아한 음색의 소프라노 석현수와 감성적인 해설의 도슨트 정우철이 주요 작품 해설과 함께 클림트의 삶과 예술에 대한 이야기도 들려줄 예정이다.

 

 「2021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민간예술단체 우수 공연」으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음성군, 앰버린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후원한다.

 

오후 2시 공연은 전석 지역 내 문화소외계층 초청으로 진행되고 저녁 7시 30분 공연 예매는 R석 2만원, S석 1만5천원이며, 음성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및 전화로 예매하면 된다.

 

안예순 문화체육과장은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른 거리두기 개편에 따라 군민들의 코로나 블루 극복 및 문화예술 향유의 기회 제공을 위해 철저한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대면 공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umseong-gun, November 19th performance of ‘Klimt & Music Concert’

-bongsu kim reporter

 

Eumseong-gun will hold the November performance 'Klimt & Music Concert' face-to-face on Friday, November 19 at 2 pm and 7:30 pm at the Eumseong Culture and Arts Center.

 

This performance is a media art concert that will reinterpret the works of the golden painter Gustav Klimt through projection mapping and provide a high-purity artistic experience to the audience through a stage where music and art are harmonized.

 

<Klimt & Music Concert> consists of classical music related to Klimt's works under the themes of 'Tree of Life', 'Kiss, Golden Kiss', and 'Nature of Lake Arter'. In the performance, pianists Jin-Woo Park and Jae-Won Kim performed Wagner's 'Tannheuser Overture', Beethoven's Symphony No. 9 4 Movement 'Ode to Joy', and 'Chopin Piano Concerto No. 1 1 Movement' for two pianos as an arrangement for two pianos. Seok Hyeon-soo and emotional commentary docent Jung Woo-cheol will tell stories about Klimt's life and art along with commentary on major works.

 

 It is hosted by the Korea Culture and Arts Center Association, hosted by Eumseong-gun and Amberley, and suppor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Korean Culture and Arts Council as “Cultural Sympathy Project with the Arts Center in 2021 – Excellent Performance by Private Art Organizations”.

 

The 2 pm performance is conducted by invitation from the culturally disadvantaged in all seats, and tickets for the 7:30 pm performance are 20,000 won for R seats and 15,000 won for S seats.

 

Ahn Ye-soon, head of the Culture and Sports Department, said, "In accordance with the reorganization of the distance due to the gradual recovery of daily life from COVID-19, we will conduct face-to-face performances in accordance with strict quarantine rules to overcome the corona blue and provide opportunities for citizens to enjoy culture and art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