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옥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옥천군 유관기관 및 자원봉사단체, 취약가정 주거환경 개선
기사입력  2021/04/06 [18:02]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이 지역사회 봉사단체 및 주민들과 손잡고 주거취약가정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나섰다.

 

6일 옥천읍 삼양리에 거주하는 복지관 통합사례관리 대상자인 A씨(72)의 집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유관기관에서 다양한 지원 및 서비스를 연계와 더불어 직접 봉사활동이 진행되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옥천군내 4개의 봉사단체(대성적십자, 사랑봉사단, 가족봉사단, 꿈나무YES+THE나눔)와 시민옹호인이 참여하였으며, 옥천군자원봉사센터, 옥천읍행정복지센터, 옥천군시니어클럽, 옥천군기초푸드뱅크, 충북발달장애인지원센터 등이 참여했다.

 

A 씨는 저소득층의 장애인다자녀가정의 가장으로, 동거하는 자녀가 모두 장애를 가지고 있어 다양한 복지서비스와 모니터링이 지속적으로 필요한 가정으로 열악하고 비위생적인 주거환경으로, 안전과 건강의 위협을 받고 있었다.

 

참여자들은 주거취약가정에 대청소 및 쓰레기 수거, 수납정리, 노후집기 교체 등을 진행하였다.

 

A 씨는 “오랫동안 치우지 못해 가족들이 비위생적인 환경에서 어려움을 겪었는데, 모든 분들 덕에 이제 청결하게 생활할 수 있게 되었다”며 감사를 표했다.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 오재훈 관장은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을 위해 나눔을 실천해준 각 기관과 자원봉사자분들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 취약계층의 안전한 생활환경을 위해 더 관심을 갖고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kcheon-gun related organizations and volunteer organizations, improving the residential environment of vulnerable families

-im changyong reporter

 
The Okcheon-gun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and the Disabled has joined hands with community service organizations and residents to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for vulnerable families.

 

On the 6th, in order to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of Mr. A (72), who is the subject of integrated case management at a welfare center living in Samyang-ri, Okcheon-eup, various support and services were linked and a direct volunteer activity was carried out.

 

Four volunteer groups in Okcheon-gun (Daesung Red Cross, Love Volunteer Group, Family Volunteer Group, Dream Tree YES+THE Sharing) and civic advocates participated in the volunteer activities on this day.Okcheon-gun Volunteer Center, Okcheon-eup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Okcheon-gun Senior Club, Okcheon-gun Basics Food Bank and Chungbuk Developmental Disability Support Center participated.

 

Mr. A is the head of a multi-child family with a disability from a low-income family, and her children living with her all have disabilities, and as a family that constantly needed various welfare services and monitoring. .

 

Participants performed general cleaning, garbage collection, storage arrangement, and replacement of old household items for vulnerable households.

 

Mr. A expressed his gratitude, saying, “I was unable to clean up for a long time, so her family suffered a hardship in an unsanitary environment, and thanks to everyone, we are now able to live a clean life.”

 

Oh Jae-hoon, director of the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and Disabled in Okcheon-gun,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e organizations and volunteers who have practiced sharing for the vulnerable in the local community.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옥천군, 15일부터 75세 이상 화이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