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중부내륙철도 지선 반영 공동건의문 채택
서울로 직결 연결되는 중부내륙철도 지선 필요성 강조
기사입력  2021/04/05 [17:15]   김봉수 기자

 

▲ 중부내륙철도 지선 노선도.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충북 음성군은 충북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장들이 중부내륙철도 지선(수서~감곡~충북혁신도시~ 청주공항)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을 채택했다고 5일 밝혔다.

 

공동건의문에는 충북혁신도시가 교통 정주여건이 전국 혁신도시 중 최하위이고, 특히 철도 접근성이 가장 낮아 충북혁신도시를 경유하는 철도 건설이 절실히 요구되는 점을 강조했다.

 

이어, 중부권 지역발전 신성장 거점도시인 충북혁신도시의 발전과 수도권‧중부권의 상생발전을 통해 고르게 잘 사는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중부 내륙철도 지선(감곡~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의 반영을 촉구했다.

 

군은 이전 기관장이 서명한 공동건의문을 국토부에 전달하고 중부내륙철도 지선의 사업의 필요성에 대해 적극 건의할 예정이다.

 

이 노선은 감곡~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을 연결하는 55.3km의 일반철도이며, 비용편익분석결과 0.8로 비수도권 노선 중 우수한 편에 속한다,

 

기존 노선인 수서~광주 노선과 중부내륙철도(이천~문경)를 활용해 사업비는 최소화하면서 과부하 된 경부선의 수요를 분담하고 중부내륙선의 기능을 강화하는 등 국가철도망 운영에도 효율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철도 건설로 1만9천193명의 고용 유발 효과와 서울(수서)부터 충북혁신도시까지 환승 없이 40분 운행, 청주공항까지 52분 운행이 가능해 획기적인 교통인프라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에 앞서, 음성군은 중부내륙철도 지선의 반영을 염원하는 7만 명의 서명부와  서울(강남), 경기도, 충청북도 국회의원 9명의 공동건의문을 국토부에 전달했다.

 

또한, 6개 사회단체로 결성된 음성군 철도대책위원회와 함께 결의대회, 국회, 정부부처 방문 등 활발한 유치 활동을 하고 있어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국가철도망 계획 확정이 얼마 남지 않은 시점에서 한목소리를 내어준 충북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장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마지막까지 중부내륙철도 지선(감곡~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 건설 사업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ublic institutions relocating to Chungbuk Innovative City adopted a joint proposal to reflect the branch line of the Central Inland Railway

Emphasizing the need for a branch line of the Jungbu Inland Railway directly connected to Seoul

-bongsu kim reporter

 

 
Eumseong-gun, Chungcheongbuk-do, announced on the 5th that the heads of public institutions before the Chungbuk Innovative City adopted a joint proposal to urge the reflection of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of the central inland railway branch line (Suseo-Gamgok-Chungbuk Innovative City-Cheongju Airport).

 

The joint proposal emphasized the fact that the Chungbuk Innovative City has the lowest traffic settling conditions among the nation's innovative cities, and in particular, the railroad accessibility is the lowest, so that the construction of a railroad through the Chungbuk Innovative City is urgently required.

 

Next,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of the central inland railway branch line (Gamgok-Chungbuk Innovative City-Cheongju Airport) for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through the development of the Chungbuk Innovation City, a new growth hub city in the central region, and the win-win development of the metropolitan and central regions. It urged to reflect the construction plan.

 

The military will forward the joint proposal signed by the former head of the agency to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actively propose the necessity of the Central Inland Railroad branch line project.

 

This route is a 55.3km railroad that connects Gamgok-Chungbuk Innovative City-Cheongju Airport, and the cost-benefit analysis shows 0.8, which is one of the best non-metropolitan routes.

 

It is evaluated that it is effective in operating the national railroad network by sharing the demand for the overloaded Gyeongbu line while minimizing the project cost by utilizing the existing route, Suseo~Gwangju line and the Jungbu Inland Railway (Icheon~Mungyeong), and strengthening the functions of the Jungbu inland line.

 

In particular, it is expected that the construction of the railway will induce employment of 19,193 people, and a 40-minute operation from Seoul (Suseo) to the Chungbuk Innovative City without a transfer, and 52 minutes to Cheongju Airport will be possible to build an innovative transportation infrastructure.

 

Prior to this, Eumseong-gun delivered a joint proposal of 70,000 signatures wishing for the reflection of the Central Inland Railroad branch line and nine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of Seoul (Gangnam), Gyeonggi-do, and Chungcheongbuk-do to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addition, it is a hot topic every day as it actively attracts activities such as resolution meetings, visits to the National Assembly, and government ministries with the Eumseong-gun Railway Countermeasure Committee, which is formed of six social groups.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e heads of public institutions before Chungbuk Innovative City, who gave a voice when the national rail network plan was finalized,” said Cho Byeong-ok, head of Eumseong-gun. ) I will do my best so that the construction project can be reflected in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옥천군, 15일부터 75세 이상 화이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