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사과나무 가로수길 새롭게 조성
기사입력  2021/04/05 [08:35]   김병주 기자

 

▲ 사과나무가로수길 조성  ©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가 수명이 다해가는 사과나무 가로수길을 새롭게 조성한다고 밝혔다.

 

5일 시에 따르면 충주시 관문에 위치한 사과나무 가로수길은 1997년 달천사거리↔마이웨딩홀 구간(1.6㎞)을 시작으로 2003년 달천사거리↔충주역(1.7㎞), 2006년 달천사거리↔달신사거리(1.6㎞), 2013년 충주역↔금릉교(0.9㎞) 구간까지 총 5.8㎞ 구간으로 조성됐다.

 

충주 사과나무 가로수길은 사과의 고장인 충주를 대표하는 지역 명소로 자리잡아 지역 특산물인 사과를 대내외적으로 알리며, 외부방문객들에게는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는 등 충주사과 홍보의 중추적인 역할을 해 왔다.

 

사과나무 가로수길은 심은 지 20여 년 동안 충주의 대표적인 장소로 자리 잡아 왔으나 시간이 지남에 따라 최근 열매를 많이 맺지 못하고 고사목이 발생하거나 통행로를 침범하는 등의 문제가 있었다.

 

이에 충주시농업기술센터 올해 마이웨딩홀 방면을 시작으로 2023년 이후에는 달천사거리↔충주역 구간에 홍옥 품종을 식재하고 사과나무길 구간별 특색 있는 품종과 수형으로 가꿀 계획이다.

 

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사과나무 가로수는 관상 목적도 있는 만큼 구간별로 새로 조성하는 게 효과적이다”라며 “충주 관문에 위치한 명품 사과나무 가로수길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A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ju City, new apple tree Garosu-gil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Chungju City announced that it will create a new street of apple trees that are ending their life.

 

According to the city on the 5th, the apple tree Garosu-gil, located at the gateway of Chungju-si, started from Dalcheon Intersection ↔ My Wedding Hall section (1.6㎞) in 1997, Dalcheon Intersection ↔ Chungju Station (1.7㎞) in 2003, and Dalcheon Intersection ↔ Dalsin Intersection in 2006 (1.6 km). ㎞), a total of 5.8㎞ was created from Chungju Station to Geumneunggyo (0.9㎞) in 2013.

 

Chungju Apple Tree Garosu-gil has played a pivotal role in promoting Chungju apples, as it has become a local attraction representing Chungju, the home of apples, and promotes apples, which are local specialties, both internally and externally, and providing new attractions to outside visitors.

 

The apple tree Garosu-gil has been established as a representative place in Chungju for more than 20 years, but as time passed, there were problems such as not producing a lot of fruit, dead trees, or invading passageways.

 

Accordingly, the Chungju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is planning to plant ruby ​​varieties in the section of Dalcheon Intersection↔Chungju Station starting from this year's My Wedding Hall area this year, and cultivate them with distinctive varieties and tree types for each section of the apple tree road.

 

An official from the city's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said, "As apple trees have an ornamental purpose, it is effective to rebuild each section.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luxury apple tree road located at the gateway to Chungju."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옥천군, 15일부터 75세 이상 화이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