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 서울대 생명공학공동연구원과 업무협약 체결
융복합 기술사업 활성화 위한 협력 강화
기사입력  2021/03/03 [21:30]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충북혁신센터, 센터장 안태성)와 서울대학교 생명공학공동연구원(원장 김병기)이 3일 융복합 기술 창업을 활성화와 더불어 사회에 기여하는 가치 창출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충북혁신센터는 2019년 2월 중부권 최고의 과학기술기반 벤처·창업 지원 인프라를 갖춘 충북 오송으로 확장 이전 후 핵심특허 대응 전략 지원, 바이오 스타트업을 위한 차별화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운영, TIPS 프로그램 운영 등을 통해 기술사업화 활성화에 기여하고 및 초기 스타트업들을 다방면으로 육성·지원해 왔다.

 

 한편, 서울대학교 생명공학공동연구원은 이공계 포닥(박사후연구원)의 연구 성과 사업화를 지원하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키우리(KIURI)사업에 선정되어 사업 참여인력의 첨단 분야 연구와 산업계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하여 융복합 기술 사업화를 활성화 하고 첨단 기술혁신을 이끌어날 우수 인재의 산업계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하였다.

 

 세부 협약 내용은 키우리 사업을 비롯한 (예비)창업자 특화 교육프로그램 기획 및 운영, 참여기업 및 인재 발굴과 투자유치, 창업기업 육성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 등이다.

 

  안태성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장은 “국내 최고의 과학기술 인재가 모여있는 서울대학교 생명공학공동연구원과 협력의 기회를 갖게 되었다”며 “충북혁신센터가 가지고 있는 기술사업화 지원 노하우를 통해 초기 스타트업에게 발생할 수 있는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도록 가장 가까운 멘토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Seoul National University Biotechnology Research Institute

Strengthening cooperation to revitalize convergence technology business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3rd, Chungbuk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hereinafter Chungbuk Innovation Center, Center Director Tae-Sung Ahn) and Seoul National University Biotechnology Research Institute (Director Kim Byeong-ki) agreed to cooperate closely to create value that contributes to society while activating convergence technology startups on the 3rd. I did.

 

 After the expansion and relocation to Osong, Chungbuk, which has the best science and technology-based venture and start-up support infrastructure in the central region in February 2019, the Chungbuk Innovation Center supports core patent response strategies, operates differentiated accelerator programs for bio-startups, and operates TIPS programs. Through this, it has contributed to the activation of technology commercialization and has fostered and supported early startups in various fields.

 

 Meanwhile, Seoul National University Biotechnology Research Institute has been selected for the KIURI project of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which supports research results and commercialization of science and engineering podak (postdoctoral researchers), and is supporting advanced field research and industrial advancement of project participants. .

 
 Through this business agreement, the two organizations agreed to revitalize the commercialization of convergence technology and actively support the advancement of outstanding talents who will lead cutting-edge technology innovation into the industry.

 

 The details of the agreement include planning and operating specialized training programs for (preliminary) entrepreneurs, including the Kiwoori project, discovering participating companies and talents, attracting investment, and establishing a network to foster start-up companies.

 

  Tae-Sung Ahn, head of the Chungbuk Creative Economy Innovation Center, said, “We have an opportunity to cooperate with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Biotechnology Research Institute, where the best science and technology talents in Korea are gathered. We plan to act as the closest mentor to reduce the number of trials and error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옥천군, 15일부터 75세 이상 화이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