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양수발전소 건립 추진 본격화
조직개편 통한 양수발전건설지원단 출범 가동
기사입력  2021/02/23 [16:10]   임창용 기자

 

▲ 영동군은 지난 1월 조직개편을 단행하면서 양수발전건설지원단을 신설했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양수발전건설지원단을 중심으로 지역 최대 성장동력원이 될 영동 양수발전소 건립을 본격 추진한다.

 

 영동군은 지난 1월 10일자로 조직개편을 단행하면서 양수발전건설지원단을 신설했다.


 5만군민의 하나된 염원으로 유치에 성공한 양수발전소 건설을 뒷받침하기 위한 조직이다.

 

 행정지원팀과 건설지원팀의 2개 팀으로 구성돼, 시행청인 한수원과 사업 준비단계부터 긴밀히 협력하여 대한민국에서 가장 모범적인 그린에너지 양수발전소 건설을 추진하게 된다.

 

 군은 양수발전소 건설 지원을 위해 범군민 지원협의회를 설립하고, 전담지원 TF팀을 구성하는 등 민과 관 차원의 꼼꼼한 지원 기반을 다져왔지만, 양수발전건설지원단이 신설되면서 보다 확고한 추진체계가 갖춰졌다.

 

 군은 양수발전 건설사업을 위한 기반이 새로이 정비된 만큼 이 지원단을 중심으로 보다 꼼꼼하고 구체화된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7월에는 영동양수발전소 주변지역개발 타당성 조사 용역을 마무리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 경쟁력을 높일 종합적인 개발계획을 다듬을 계획이다.

 

 12월에는 사전대비공사 인허가를 위해 하부댐 이설도로 관련부서와 사전협의를 완료하고, 같은 기간 발전사업 허가와 건설기본계획을 확정할 예정이다.

 

 또한 동시에 산자부를 통해 전원개발예정구역 지정고시가 확정되면 영동군과 한수원은 개발행위제한구역 수립 등의 건설예정지 토지보상 절차도 시행한다.

 

 이에 따라 원만하고 합리적인 양수발전건설 예정지역의 토지보상 지원을 위해 지역주민들과 그간 형성된 유대관계를 바탕으로 이주대책주민협의체와 토지보상협의체를 설립하고, 주거지를 옮기게 되는 수몰민을 위한 이주대책 종합계획 및 이주단지 조성계획도 동시에 수립할 계획이다.

 

 군은 주민-지자체-한수원 간의 긴밀한 상생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지역과 함께하는 양수발전소가 건설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지원단은 군민의 새로운 희망 아래 지역 미래발전 토대를 다지려는 군의 강력한 의지가 반영돼 탄생된 조직이니만큼 남다른 각오로 업무에 임하고 있다.

 

 최길호 단장은 “건설 예정지 주변지역 맞춤형 개발을 통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소득창출로 이어지도록 꼼꼼하게 진행할 계획”이라며, “군민 모두가 만족하는 양수발전소가 건설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했다.

 

 한편, 영동 양수발전소는 설비용량 500MW 규모로, 상부댐은 상촌면 고자리 일원, 하부댐은 양강면 산막리 일원에서 추진될 예정이다.

 

 8,300여억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국책사업으로, 1조 3천 5백여억원에 달하는 생산유발효과와 6,780여명에 이르는 고용유발효과, 2,460여억원의 소득효과, 4,360여억원의 부가가치효과가 기대되고 있다.

 

 2019년 11월부터 한수원 직원 5명이 상주하여 건설준비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2024년 하반기 본공사를 착수해, 2030년 완공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eongdong-gun, full-scale promotion of the construction of pumped water power plant

Operation of the pumped-out power generation construction support group through reorganization

-im changyong reporter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will promote the construction of the Yeongdong Pumped Water Power Plant, which will be the largest growth engine in the region, centered on the Pumped Water Power Plant Construction Support Group.

 

 As of January 10, Yeongdong-gun established a pumped-out power generation construction support group with reorganization.


 It is an organization to support the construction of a pumped-up power plant that was successfully attracted by the 50,000 people's unified desire.

 

 It is composed of two teams, the Administrative Support Team and the Construction Support Team, and will work closely with KHNP, the enforcement agency, from the project preparation stage to promote the construction of the most exemplary green energy pumping power plant in Korea.

 

 The military has established a civil support council to support the construction of pumped water power plants, and formed a dedicated support TF team, which has laid the foundation for meticulous support at the private and public level, but a more solid implementation system was established with the establishment of the pumped water power plant construction support group. .

 

 As the foundation for the pumped-out power generation construction project was newly established, the military decided to pursue a more detailed and concrete project centered on this support group.

 

 In July, we plan to finalize the feasibility study for regional development around the Yeongdong Pumped Water Power Plant, and refine a comprehensive development plan that will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local residents and enhance regional competitiveness.

 

 In December, preliminary consultations with the relevant departments for the lower dam relocation road will be completed for the approval of the preparatory work, and the power generation project permit and the basic construction plan will be finalized during the same period.

 

 At the same time, when the notification of designation of the planned development zone is confirmed through the Ministry of Commerce, Industry and Energy, Yeongdong-gun and KHNP also implement land compensation procedures for the planned construction area, such as establishment of a restricted development area.

 

 Accordingly, in order to support land compensation in the planned areas for smooth and reasonable pumped-out power generation, a settlement countermeasures residents' council and a land compensation council were established based on the ties formed so far with local residents, and a comprehensive migration countermeasures plan for submerged people who relocate their residences. It is also planning to establish a plan to establish a migration complex at the same time.

 

 The military plans to do its best to establish a close win-win cooperation relationship between residents, local governments, and KHNP and to build a pumping power plant with the region.

 

 In particular, the support team is working with a special determination as it was created by reflecting the military's strong will to lay the foundation for future development in the region under the new hope of the military people.

 

 Director Choi Gil-ho said, “We plan to meticulously proceed to lead to the improvement of the quality of life and income generation of local residents through customized development in the area surrounding the planned construction site.” “We will do our best to build a pumped-up power plant that satisfies all the civilians.” did.

 

 On the other hand, the Yeongdong pumped-up power plant will have a facility capacity of 500MW, and the upper dam will be carried out in Gojari, Sangchon-myeon, and the lower dam will be implemented in Sanmak-ri, Yanggang-myeon.

 

 It is a large-scale national project with an investment of 830 billion won, and it is expected to have a production induction effect of 1.3 trillion won, employment inducement effect of 6,780 people, income effect of 246 billion won, and added value effect of 435 billion won.

 

 From November 2019, five employees of KHNP have been resident to operate the construction preparation team, and the main construction project will commence in the second half of 2024 and will be completed in 2030.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