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보은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은군, 전기 자동차・이륜차 147대 보조금 지원
승용차 1500만원, 화물차 2500만원, 이륜차 330만원 최대지원
기사입력  2021/02/19 [21:36]   임창용 기자

 

▲ 보은군은 올해 전기자동차 118대와 전기이륜차 29대에 대해 민간보급을 추진한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보은군은 올해 미세먼지 저감, 온실가스 감축과 친환경 자동차 이용 문화 확산을 위해 전기자동차 118대(승용 69대, 화물 49대)와 전기이륜차 29대에 대해 민간보급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보급 차종은 환경부의 보조금 지원이 가능한 전기차로 승용차의 경우 1대당 최대 1500만원, 화물차는 1대당 최대 2500만원, 전기이륜차는 1대당 최대 330만원까지 보조금이 지원된다.

 

저공해차 통합누리집에서 보조금 지원가능 차량을 확인 가능하다.

 

신청자격은 2019년 1월 1일부터 군에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의 군민이나 지역에 소재하고 있는 법인 및 기업체, 공공기관 등이다.

 

특히 취약계층, 다자녀가구, 생애 최초 차량구매자, 미세먼지 개선 효과가 높은 차량구매자(택시, 노후 경유차를 전기차로 대체 구매) 등에게 우선 지원한다.

 

신청은 이달 26일까지 저공해차 통합누리집을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구매 희망자는 전기자동차 판매 대리점을 방문해 구매계약 및 구매지원 신청을 하면 된다.

 

군은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와 더불어 충전의 편의제공을 위해 현재 급속충전시설 15개소, 완속 충전시설 14개소를 운영 중인 가운데 올해 추가로 3개소의 전기차 충전시설을 설치해 충전 인프라도 확대 구축할 예정이다.

 

박철용 환경위생과장은 “최근 미세먼지 문제가 심각해짐에 따라 전기차에 대한 수요가 매년 증가하고 있다”며 “전기차는 배출가스를 발생하지 않아 대기질 개선 효과가 있는 만큼 전기자동차 보급 사업에 군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oeun-gun, subsidy for 147 electric vehicles and motorcycles

Maximum support of 15 million won for passenger cars, 25 million won for freight cars, and 3.3 million won for two-wheeled vehicles

-im changyong reporter

 

Boeun-gun announced that it will promote private distribution of 118 electric vehicles (69 passengers, 49 cargoes) and 29 electric motorcycles this year to reduce fine dust, reduce greenhouse gases, and spread the culture of using eco-friendly vehicles.

 

According to the military, supply vehicles are electric vehicles that can be subsidized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For passenger cars, up to 15 million won per vehicle, up to 25 million won per truck, and 3.3 million won per electric motorcycle.

 

Vehicles that are eligible for subsidies can be checked at the low-emission car integrated nuri house.

 

From January 1, 2019, applicants are eligible for military citizens over the age of 18 with a county address, corporations, businesses, and public institutions located in the region.

 

In particular, priority support is given to vulnerable groups, multi-child households, vehicle purchasers for the first time in their lives, and vehicle purchasers with a high effect of improving fine dust (taxis and old diesel vehicles replaced with electric vehicles).

 

The application is processed online through the integrated low-emission vehicle Nuri house until the 26th of this month, and those who wish to purchase can visit an electric vehicle sales agent and apply for a purchase contract and purchase support.

 

The military is currently operating 15 rapid charging facilities and 14 slow charging facilities to provide convenience for charging as well as expanding the supply of electric vehicles, and it plans to expand charging infrastructure by installing three additional electric vehicle charging facilities this year.

 

"The demand for electric vehicles is increasing every year as the problem of fine dust becomes serious recently," said Park Chul-yong, head of the environmental hygiene department. I hope for your interest and participatio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