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온라인 곶감축제 19억여원 판매...인터넷쇼핑 82만여명 방문
겨울철 맛난 축제, ‘2021영동곶감장터’ 성료
기사입력  2021/02/08 [19:24]   임창용 기자

 

▲ ‘2021영동곶감장터’가 축제기간 19억여원을 판매하는 등 영동곶감의 깊은 맛과 우수성을 입증받았다. 영동곶감TV 유튜브 채널.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영동군과 영동축제관광재단은 지난 1월 18일부터 2월 5일까지 인터넷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진행한 ‘2021영동곶감장터’가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고 8일 밝혔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번 축제에서는, 축제기간 19억여원을 판매하는 등 영동곶감의 깊은 맛과 우수성을 다시한번 입증받았다.

 

 영동군과 재단은 지난해 여름철 긴 장마로 곶감 생산량이 감소한 상황에서 코로나19까지 겹쳐 오프라인 축제가 취소됨에 따라 겨울철 지역의 주 소득원인 곶감 판매에 어려움이 클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축제 명칭을 판매가 중심이 되는 “2021영동곶감장터”로 변경하고 코로나19를 이겨내자는 의미로 임진왜란 때 왜군을 물리쳤다는 강강수월래를 모티브 삼아 “감감수월래”로 행사 슬로건을 정했다.


 또한, 온라인으로 행사를 추진하는 만큼 디지털 환경에 익숙한 엠제트(MZ) 세대와 소통하기 위해 SNS채널(홈페이지, 유튜브, 스마트 스토어, 라이브커머스 등)을 통한 다양한 이벤트와 곶감먹방, 곶감요리 만들기 등을 추진했다.

 

 

 전통적으로 곶감 구매 연령이 높다는 현실을 반영하여 현장 콜센터, 곶감 규격의 표준화, 공중파 광고, 우체국 쇼핑몰 등을 추진하는 등 온라인 판매 대박을 위해 연령별 맞춤식 온라인 행사를 치밀하게 준비하였다.


 그리고 곶감농가의 직거래 활성화와 판로 확보를 지원하기 위해 영동곶감에 대한 택배비 지원 사업을 추진하여 최대 5만 건의 택배비를 지원하였다.


 그 결과, 영동곶감장터 행사기간에 18억 7천만원원의 판매액을 달성했으며, 같은 기간 홈페이지 등의 방문자 수는 81만 8천여명에 달하는 등 판매와 관심에 있어 고른 연령층의 지지를 받으며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었다.


 영동곶감장터의 뜨거운 열기는 주요 프로그램에서도 그대로 드러났다.

 

 사전 홍보기간 8백만원의 판매를 시작으로 문을 연 곶감장터는 행사기간 진행된 네이버‘쇼핑라이브’와 유튜브에서만 총401,080명의 시청자를 기록하였다.

 

 스마트 스토어와 콜센터 등에서 고른 판매액을 올렸으며, 준비된 제품이 조기품절되는 등 영동곶감의 새로운 판로 개척에 톡톡한 효자 노릇을 하였다.

 

 군과 재단은 이번 온라인 축제의 성공을 발판으로 향후 코로나19와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에 적극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영동축제관광재단 양무웅 상임이사는“코로나19로 인하여 오프라인으로 축제를 열지 못해 곶감 판매에 걱정이 많았는데, 상상이외의 흥행실적을 기록하며 영동곶감의 매력을 알릴 수 있었다”라며, “영동곶감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 같아 기쁘며 참여해 주신 많은 분들께 다시 한번 깊이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eongdong-gun sells 1.9 billion won of online dried persimmon festival... 820,000 people visited online shopping

A delicious winter festival, ‘2021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im changyong reporter

 
 The luxury Yeongdong Dried Persimmon was worth its name.

 

 The Yeongdong-gun and Yeongdong Festival and Tourism Foundation announced on the 8th that the “2021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which was held from January 18th to February 5th, through the Internet website and SNS, has been successfully completed.

 

 In this festival held online under the influence of Corona 19, the deep taste and excellence of Yeongdong Dried Persimmon was once again proven by selling 1.9 billion won during the festival.

 

 The Yeongdong-gun and the Foundation predicted that the sale of dried persimmons, the main source of income in the winter, would be great as the offline festival was canceled due to Corona 19, as the production of dried persimmons decreased due to the long rainy season in the summer.

 

 Accordingly, the name of the festival was changed to “2021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which is mainly sold, and the event slogan was set as “Gamgamsuwolrae” with the motif of Ganggangsuwolrae, who defeated the Japanese army during the Imjin War in the sense of overcoming Corona 19.


 In addition, in order to communicate with the MZ generation, who are familiar with the digital environment as they are promoting events online, various events through SNS channels (homepage, YouTube, smart store, live commerce, etc.), dried persimmon meals, and dried persimmon dishes are made. Promoted.

 

 Reflecting the reality that the purchase age of dried persimmons has traditionally been high, on-site call centers, standardization of dried persimmons standardization, public advertising, post office shopping malls, etc., have been carefully prepared for online events tailored to each age for the online sales jackpot.


 In addition, in order to support the revitalization of direct transactions of dried persimmon farmers and securing sales channels, a delivery cost support project for Yeongdong Dried Persimmons was promoted, and a maximum of 50,000 packages were supported.


 As a result, sales of 1.87 billion won were achieved during the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and during the same period, the number of visitors to the homepage reached about 818,000, with the support of the selected age group in sales and interest. I could catch them all.


 The heat of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was revealed in major programs.

 

 The Dried Persimmon Market, which opened with sales of 8 million won during the preliminary promotion period, recorded a total of 401,080 viewers only on Naver's Shopping Live and YouTube during the event.

 

 The sales amount selected at smart stores and call centers were raised, and prepared products were sold out early, making it a good tribute to pioneering a new market for Yeongdong dried persimmons.

 

 Based on the success of this online festival, the military and foundation plans to actively respond to Corona 19 and changing consumption trends in the future.


 Yang Moo-woong, executive director of the Yeongdong Festival Tourism Foundation, said, “I was worried about the sale of dried persimmons because I could not hold the festival offline due to Corona 19, but I was able to show the charm of Yeongdong-dried persimmon by recording a box office performance beyond my imagination.” I am glad that I have been recognized for excellence, and I deeply appreciate once again to the many people who participate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