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경제자유구역청, PCM㈜・㈜에이이에스와 투자협약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 820억원 신규 투자
기사입력  2021/02/05 [18:53]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경제자유구역청(충북경자청)은 5일 경제부지사 집무실에서 PCM㈜, ㈜에이이에스社와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 내 공장 신축을 위한 투자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은 2개사 PCM㈜, ㈜에이이에스 대표와 충북도 성일홍 경제부지사, 전형식 충북경제자유구역청장이 참석했다.

 

  미국 투자기업인 PCM㈜는 본사가 충북 보은에 위치한 산업용 냉매 가스 제조업체인 퓨어만㈜으로, 박막형 냉각장치 제조와 냉매 가스 금속용기 제조를 위해 향후 10년간 27,550㎡(8,300평) 부지에 약 710억원을 투자하고 55명 이상 고용할 계획이다.

 

  본사가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국내기업 ㈜에이이에스(AES)는 신재생에너지 열병합발전(Combined Cool, Heat and Power : CCHP) 설비 생산과 열병합발전소 폐열이용설비 시스템 개발을 위해 향후 5년간 1,670㎡(500평) 부지에 약 110억원을 투자하고 20명 이상 고용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서 성일홍 경제부지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기업경영에 어려움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규 투자를 결정한 것에 감사하다.”라며 “충북과 기업이 모두 상생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여 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현재 충북경제자유구역청은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 100% 계약완료를 앞두고 있으며, 이미 계약 완료한 기업들에 조기 착공을 유도하는 등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 활성화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vestment agreement with Chungbuk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and PCM Co., Ltd.

New investment of 82 billion won in Osong Biopolis District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5th, the Chungbuk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hereinafter Chungbuk Gyeongja Office)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ith PCM Co., Ltd. and AS Co., Ltd. to build a new factory in the Osong Biopolis district at the office of the deputy governor of the economy.

 

  The agreement ceremony was attended by two companies, PCM Co., Ltd. and AS Co., Ltd. representatives, Chungbuk Province Deputy Governor Seong Il-hong, and Chung Hyung-sik, Chungbuk Free Economic Zone Commissioner.

 

  PCM, a US-invested company, is Pureman Co., Ltd., an industrial refrigerant gas manufacturer headquartered in Boeun, Chungcheongbuk-do. Over the next 10 years, it invested approximately 71 billion won on a 27,550㎡ (8,300 pyeong) site to manufacture a thin film type cooling device and a metal container for refrigerant gas. And plans to hire more than 55 people.

 

  AES Co., Ltd., a domestic company whose headquarters is located in Paju, Gyeonggi-do, is 1,670㎡ (500 pyeong) for the next five years to produce new and renewable energy combined cool, heat and power (CCHP) facilities and develop a waste heat facility system for cogeneration plants. ) It plans to invest about 11 billion won in the site and employ more than 20 people.

 

  At the signing ceremony on that day, Deputy Governor Seong Il-hong said, "I am grateful for the decision to make a new investment despite the difficulties in corporate management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Please make a lot of effort so that both Chungbuk and companies can coexist." .

 

  Currently, the Chungbuk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is about to complete a 100% contract in the Osong Biopolis District, and is doing its best to revitalize the Osong Biopolis District by inducing early construction to the companies that have already completed the contract.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