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1년 영동곶감장터, 18일부터 2월 5일까지 개최
영동곶감의 달콤쫀득한 매력이 한가득
기사입력  2021/01/18 [21:06]   임창용 기자

 

▲ ‘2021 영동곶감장터’가 18일부터 2월 5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장했다. 곶감장터 홈페이지 캡쳐.   © 임창용 기자


푸근한 정과 함께하는 대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 명품 영동곶감의 푸근한 정과 달콤한 매력이 가득한 ‘2021 영동곶감장터’가 온라인으로 본격 개장했다.

 

 2003년부터 열림 대표 겨울축제인 영동곶감축제가 코로나19 전국적 대유행에 따라 ‘영동곶감장터’로 명칭을 변경하고 다양한 플랫폼을 활용한 판매 중심의 온라인 행사로 진행된다.

 
 영동군 주최, (재)영동축제관광재단, 영동곶감연합회 주관으로, ‘감감수월래’라는 슬로건 아래 다양한 온라인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특히, 슬로건에는 임진왜란 당시 이순신 장군이 강강수월래로 왜군을 물러가게 한 것처럼 코로나 상황에서 국민 모두가 손을 잡고 이겨내자는 의미를 담았다.

 

 곶감장터 홈페이지,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서 영동곶감을 만날 수 있다.

 

 깊은 산골의 차갑고 신선한 바람이 만들어 더욱 쫄깃하고, 주홍빛 화사한 빛깔이 일품인 영동곶감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다.

 

 구정연휴 등 곶감 판매를 극대화할 수 있는 기간을 고려하여 1월 18일부터 2월 5일까지 총19일 간 온라인 영동곶감장터가 운영된다.

 

 온라인상에서 소비자들이 쉽게 곶감을 구매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유튜브, 콜센터, 스마트 스토어, 우체국 쇼핑몰 등 온라인 창구를 다양화한다.

 

 직거래 활성화를 위해 곶감농가에 대한 택배비 지원사업도 추진돼. 품질 좋은 영동의 농특산물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특히, 20일부터 24일까지 유튜브 채널 ‘영동곶감TV’를 통해 영동 길따라 맛따라, 영동곶감 컨퍼런스, 곶감먹방 등 영동곶감은 물론, 영동 대표 특산물들과 영동의 숨겨진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소통프로그램이 실시간 방영된다.

 

 또한, 유명 ‘영동곶감 4행시’, ‘나는 무슨감인감 MBTI’, ‘곶감 보자기 만들기’, ‘곶감구매 인증이벤트’, ‘경품행사’ 등 다양한 상설프로그램이 홈페이지 등에서 수시 진행된다.

 

 기존에 해왔던 전통적인 축제방식에서 벗어나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농가 소득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새로운 변화와 시도가 엿보인다.

 

 군 관계자는 “영동곶감의 우수한 맛과 품질을 직접 맛보고, 지역민과 관광객이 함께 어우러지던 영동곶감축제가 온라인으로나마 개최돼 아쉬움을 달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며, “고향의 정겨움과 훈훈한 정이 가득한 영동곶감장터가 열리니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했다.

 

 한편, 영동군은 경북 상주, 경남 산청 등과 함께 손꼽히는 곶감 산지로 2007년 감 산업특구로 지정되고 2009년 영동곶감의 지리적 표시와 상표를 등록했다.

 

 지난해 지역의 2024농가에서 2342t의 명품곶감을 생산했으며, 390억원의 조수익을 올리는 등 감 산업이 지역경제와 지역농업을 이끌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2021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held from 18th to 5th

The sweet and chewy charm of Yeongdong Dried Persimmon is full

Large program operation with warm affection

-im changyong reporter

 
The '2021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full of the sweetness and sweet charm of the luxury Yeongdong Dried Persimmon, has opened in earnest online.

 

 The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a representative winter festival held since 2003, has been renamed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in accordance with the nationwide pandemic of Corona 19, and will be held as a sales-oriented online event using various platforms.

 
 Organized by Yeongdong-gun, the Yeongdong Festival Tourism Foundation, and the Yeongdong Dried Persimmon Federation, various online programs were prepared under the slogan'Gamgamsuwolrae'.

 

 In particular, the slogan contained the meaning of all the people holding hands and overcoming the corona situation, just as Admiral Yi Sun-shin made the Japanese army withdraw during the Imjin War.

 

 You can meet Yeongdong Dried Persimmon on the Dried Persimmon Market website, YouTube, Facebook, and Instagram.

 

 You can see the true value of Yeongdong Dried Persimmon, which is made with the cold and fresh breeze of the deep mountain range, making it even more chewy and bright with vermilion.

 

 Considering the period when the sale of dried persimmons can be maximized, such as the Lunar New Year holidays, the online Yeongdong Dried Persimmon Market will be operated for a total of 19 days from January 18 to February 5.

 

 To make it easy for consumers to purchase dried persimmons online, online counters such as homepage, YouTube, call center, smart store, and post office shopping mall are diversified.

 

 In order to revitalize direct transactions, a project to support delivery costs for dried persimmon farmers is also being promoted. It is a great opportunity to purchase high-quality agricultural specialties of Yeongdong at reasonable prices.

 

 In particular, through the YouTube channel'Youngdong Dried Persimmon TV' from the 20th to the 24th, you can communicate with Yeongdong Dried Persimmons such as Yeongdong Dried Persimmons, Yeongdong Dried Persimmon Conference, and Dried Persimmon Meokbang, as well as Yeongdong's representative specialties and various hidden charms of Yeongdong. The program is aired in real time.

 

 In addition, various permanent programs such as the famous “Youngdong Dried Persimmon Four Lines”, “What I Am Persimmon MBTI”, “Dried Persimmon Furoshiki Making”, “Dried Persimmon Purchase Certification Event”, and “Giveaway Event” are held at any time on the website.

 

 New changes and attempts to improve farm household income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in accordance with the Corona 19 situation are seen, breaking away from the traditional festival method that has been done before.

 

 A military official said, “You can taste the excellent taste and quality of Yeongdong Dried Persimmons, and the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where locals and tourists harmonized together, will be held online to relieve your regrets.” As the marketplace is open, we hope for your interest and participation.”

 

 Meanwhile, Yeongdong-gun was designated as a special persimmon industrial zone in 2007 as one of the leading dried persimmon production areas along with Sangju in Gyeongbuk and Sancheong in Gyeongnam, and registered the geographical indication and trademark of Yeongdong-dried persimmon in 2009.

 

 Last year, the local 2024 farmhouse produced 2342 tons of premium dried persimmons, and the persimmon industry is leading the local economy and local agriculture with a net income of 39 billion wo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