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군 세입 1000억 원 달성
2020년 기준 1017억원, 전년 대비 89억 증가
기사입력  2021/01/13 [17:21]   김봉수 기자

  

▲ 진천군이 개청 이래 군세 징수액 1000억 원을 달성했다.  © 김봉수 기자


지난 4년간 27.7% 증가-지역발전 선순환 구조의 안정적 정착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진천군이 개청 이래 최초로 군세 징수액 1000억 원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군에 따르면 2020년 기준 군세 징수액 1,017억 원을 기록해 전년 기준 928억 원 보다 89억 원이 늘어난 9.5% 증가율을 보였다.

 

  지난 4년간을 기준으로 보면 2017년 796억 원 보다 221억 원이 증가해 무려 27.7%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군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경제 침체로 군세입 전망이 어두운 가운데 투자유치-일자리창출-인구증가로 이어지는 진천군 지역발전 선순환 구조가 안정적으로 자리 잡으며 군 세입 증가세를 이끌었다고 분석했다.

 

▲ 진천군은 신규 일자리 창출과 생산유발 효과가 뛰어난 우량기업 위주의 투자유치 전략을 펼치며 5년 연속 투자유치 1조 원을 달성했다. 사진은 케이푸드밸리 산업단지 전경.   © 김봉수 기자

 

  군은 신규 일자리 창출과 생산유발 효과가 뛰어난 우량기업 위주의 투자유치 전략을 펼치며 5년 연속 투자유치 1조 원 달성을 이어가고 있으며 실제 관내 입지한 기업체 숫자도 지난해 2,038개소 보다 179개소가 증가해 8.7%의 증가율을 보였다.

 

  이에 따른 법인지방소득세도 5년 연속 200억을 징수 했으며 누적징수액 1,203억을 기록해 청주시에 이어 도내 2위를 달성했다.

 

  특히 전체 징수액 중 지방소득세 비중이 39.5%를 차지하고 있는데 군은 고부가가치 업종 다수 입지에 따른 양질의 일자리 증가와 그에 따라 늘어난 GRDP가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또한 역대 최대 상주인구 88,782명 돌파 등 가파른 인구증가세에 따른 주민세, 자동차세의 증가도 군세입 증대에 기여한 것으로 보인다.

 

  군은 2021년 군 세입예산이 1,012억으로 편성돼 올해도 무난히 1000억원 이상의 군세를 징수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코로나19 등 여러 악조건에도 불구하고 기업 입지‧운영 기반을 안정적으로 다진 것이 군세 징수액‧세입예산 동반 1000억 원 기록으로 이어진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현안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세입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incheon-gun achieved 100 billion won in military revenue

101.7 billion won in 2020, an increase of 8.9 billion won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27.7% increase over the past 4 years-Proof of stable settlement of virtuous cycle structure for regional development

-bongsu kim reporter

 
 It was found that Jincheon-gun achieved 100 billion won in military tax collection for the first time since its opening.

 

  According to the county on the 13th, the military tax collected as of 2020 recorded 101.7 billion won, an increase of 9.5%, an increase of 8.9 billion won from the previous year's 92.8 billion won.

 

  As of the past four years, it increased by 22.1 billion won from 87.9 billion won in 2017, recording an increase of 27.7%.

 

  The military analyzed that the virtuous cycle of regional development in Jincheon-gun, which led to investment attraction, job creation, and population growth, was stably established, leading to an increase in military revenues, while the prospect of military revenue was dark due to the economic downturn caused by the prolonged Corona 19 incident.

 

  The county has continued to achieve investment attraction of KRW 1 trillion for 5 consecutive years by implementing a strategy for attracting investment focusing on high-end companies with excellent new job creation and production inducing effects, and the number of companies located in the jurisdiction also increased by 179 from 2,038 last year, 8.7% Showed an increase rate of.

 

  Accordingly, corporate local income tax also collected 20 billion won for 5 consecutive years, and recorded a cumulative collection of 120.3 billion won, ranking second in the province after Cheongju.

 

  In particular, the proportion of local income tax accounted for 39.5% of the total amount collected, and the county estimates that the increase in quality jobs and the resulting increase in GRDP due to the location of many high value-added industries had a major impact.

 

  In addition, the increase in resident tax and automobile tax due to the steep population growth, such as the record-highest resident population of 88,782, seems to have contributed to the increase in military revenue.

 

  The military predicts that the military revenue budget will be set at 101.2 billion in 2021, and it will be able to collect more than 100 billion won in military tax this year.

 

  Song Ki-seop, head of Jincheon County, said, “I am pleased that the stable foundation for corporate location and operation has led to a record of KRW 100 billion in military tax collection and tax budget despite various adverse conditions such as COVID-19.” I will do my best to increase revenue for the sake of thi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