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괴산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괴산군, 공공 생활체육시설 확충 집중 투자
모두가 행복한 ‘건강’ 괴산 발판 마련
기사입력  2021/01/08 [16:44]   임창용 기자

 

▲ 괴산군이 군민들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생활체육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한다. 괴산반다비국민체육센터 조감도.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이 군민들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생활체육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근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체육의 패러다임이 관람에서 직접 참여하는 생활체육으로 바뀌고 있다.

 

군은 이런 흐름에 발맞춰 군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생활체육시설의 확충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해 군은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개보수가 시급했던 괴산종합운동장 개보수(16억), 야구장 및 론볼장 개보수(9억) 사업을 우선 추진해 공공체육시설을 이용하는 군민들이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

 

그리고 괴산의 중심도시 괴산읍의 체육 인프라 구축을 위해 괴산스포츠타운(165억원), 괴산반다비국민체육센터(110억원), 괴산파크골프장(15억원) 조성사업의 사전행정 절차 마무리에 박차를 가했다.

 

현재 괴산 파크골프장은 올해 준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이며, 괴산스포츠타운과 괴산반다비국민체육센터는 올해 실시설계 등의 사전절차를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또한 정부 공모사업으로 청안반다비국민체육센터(62억원)와 송면복합체육센터(32억원)의 사업예산을 확보했으며, 부흥다목적체육관(22억원)도 올해 준공을 목표로 공사를 추진하는 등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 면지역 체육시설 확충에도 힘쓰고 있다.

 

특히, 송면복합체육센터와 부흥다목적체육관은 농촌지역의 주민들과 학생들이 함께 활동할 수 있는 문화·체육 복합공간으로 조성돼 면지역 문화·체육 사각지대 해소와 주민 화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은 다른 면지역에도 이 사업을 점차 확대 시행해 나갈 예정이다.

 

이혜연 문화체육관광과장은 “군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다양한 생활체육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생활체육시설 확충과 공공체육시설 개보수에 주력하고 있다”며 “생활체육뿐만 아니라 전국 규모의 각종대회와 전지훈련을 유치할 수 있도록 체육시설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esan-gun concentrates on expanding public life sports facilities

‘Health’ for everyone

-im changyong reporter

 
Goesan-gun, Chungcheongbuk-do, is spurring the establishment of living sports infrastructure to improve the health and quality of life of the military.

 

Recently, as interest in health promotion and quality of life increase, the paradigm of physical education is changing from viewing to living sports.

 

In line with this trend, the military is focusing on expanding life sports facilities where the military can directly participate.

 

Last year, the military first promoted the Goesan Sports Complex renovation (1.6 billion won) and baseball and lawn ball field renovation (900 million won), which were urgently needed for the health and safety of the military, so that the military citizens using public sports facilities can receive optimal services. I have created an environment.

 

In addition, in order to establish the sports infrastructure in Goesan-eup, the central city of Goesan, Goesan Sports Town (16.5 billion won), Goesan Bandabi National Sports Center (11 billion won), and Goesan Park Golf Course (1.5 billion won) have been spurred to finish pre-administrative procedures.

 

Currently, Goesan Park Golf Course is under construction with the goal of completion this year, and Goesan Sports Town and Goesan Bandabi National Sports Center are scheduled to complete preliminary procedures such as detailed design this year and begin construction in earnest.

 

In addition, the government has secured project budgets for the Cheongan Bandabi National Sports Center (6.2 billion won) and Songmyeon Complex Sports Center (3.2 billion won) as a public offering project. For balanced development, we are also making efforts to expand sports facilities in the Myeon area.

 

In particular, the Songmyeon Complex Sports Center and the Revival Multipurpose Gymnasium are expected to greatly contribute to resolving the blind spots for cultural and sports in the Myeon area and reconciliation of residents by creating a cultural and sports complex where residents and students in rural areas can work together.

 

The county plans to gradually expand and implement this project in other Myeon areas.

 

Lee Hye-yeon, head of the Culture, Sports and Tourism Division, said, “We are focusing on expanding living sports facilities and renovating public sports facilities so that the military can participate in various sports activities in a pleasant environment. We will do our best to build sports facilities so that we can do i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