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옥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옥천군, 동계 호흡기질환 클리닉 2개소 운영
기사입력  2021/01/08 [15:10]   임창용 기자

 

▲ 옥천군 보건소 내 호흡기전담클리닉 시설에서 검체를 채취하고 있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옥천군에 겨울철 호흡기 질환 증상이 있는 주민이 안심하고 진료 받을 수 있는 시설이 생겼다.

 

군은 코로나19와 동절기 호흡기감염 동시 유행을 대비해 ‘호흡기전담클리닉’2개소를 지정 1월부터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시설은 코로나19와의 증상 구분이 어려워 제때 진료를 받지 못하는 타 호흡기 감염(독감, 감기 등)의 환자 진료를 위한 곳이다.

 

군은 보건복지부로부터 국비 2억원을 지원받아 호흡기 전담 클리닉 시설을 옥천군보건소(소장 임순혁)와 드림이비인후과(원장 김학준)에 각각 설치하였다.

 

호흡기 증상이 있는 주민은 전담클리닉에 방문 후 코로나19와의 역학적 연관성이 없을 경우 일반 병원처럼 진료를 받고, 필요할 경우 코로나19 진단검사도 받을 수 있다.

 

이로 인해 코로나19 감염자 방문으로 인한 의료기관 운영 중단, 의료인 격리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옥천군보건소 호흡기 전담클리닉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고, 드림이비인후과는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토요일은 오전 8시부터 오후 2시까지 가능하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의료진과 환자들의 감염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한 시설이다. 발열 및 호흡기증상이 있는 군민은 안심하고 호흡기 전담클릭을 방문해 진료를 받으면 된다.”며“효율적인 의료 체계 구축으로 군민이 안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군 보건소 호흡기 전담클리닉 시설내부에는 접수실, 진료실, x-ray실, 검체 채취실 등으로 구성해 진료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의료진을 감염으로부터 보호하고 환자 간 교차 감염 차단을 위해 환자와 의료진의 동선을 분리하여 비대면 진료 및 검채 채취가 가능하도록 하였다. 

 

자세한 사항은 옥천군보건소 호흡기전담클리닉에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kcheon-gun, operating two winter respiratory disease clinics 
Preparing for the simultaneous epidemic of Corona 19 and respiratory infection in winter

-im changyong reporter

 
A facility has been established in Okcheon-gun where residents with symptoms of respiratory diseases in winter can receive medical treatment with confidence.

 

The military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has designated two “respiratory clinics” to be operated from January in preparation for the simultaneous outbreak of COVID-19 and respiratory infections in winter.

 

This facility is for treatment of patients with other respiratory infections (flu, cold, etc.) who cannot receive timely treatment due to difficulty distinguishing symptoms from COVID-19.

 

The military received government funding of 200 million won from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and installed respiratory clinic facilities in Okcheon-gun Health Center (Director Soonhyuk Lim) and Dream Otolaryngology (Director Hakjun Kim) respectively.

 

Residents with respiratory symptoms can visit a dedicated clinic and receive treatment like a general hospital if there is no epidemiological association with COVID-19, and if necessary, receive a COVID-19 diagnostic test.

 

This has the effect of preventing medical institutions from stopping and quarantining medical personnel due to visits to people infected with COVID-19.

 

The Okcheon-gun Health Center's Respiratory Clinic is open from 9 am to 6 pm on weekdays, and Dream Otolaryngology is available from 8 am to 6:30 pm on weekdays, and 8 am to 2 pm on Saturdays.

 

“This facility is to minimize the risk of infection for medical staff and patients,” said Kim Jae-jong, head of Okcheon County. Military citizens with fever and respiratory symptoms can safely visit the dedicated respiratory click for medical treatment.” He said, “We will continue to promote services that can provide peace of mind to the military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n efficient medical system.”

 

Inside the facility of the military health center dedicated respiratory clinic, it was composed of a reception room, an examination room, an x-ray room, and a sample collection room to increase the convenience of treatment.

 

In addition, to protect medical staff from infection and to block cross-infection between patients, the movement between patients and medical staff was separated to enable non-face-to-face treatment and specimen collection.

 

For more information, contact the Okcheon-gun Health Center Respiratory Clinic.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