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임택수 청주시 부시장, 온라인 시무식 진행
“청주시를 행복한 도시로 만들겠다”
기사입력  2021/01/04 [16:14]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임택수(사진) 청주시 부시장이 4일 아침 충혼탑 참배 후 온라인 시무식을 통해 취임 인사를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업무에 들어갔다.

 

임 부시장은 4일 온라인 시무식에서 취임 인사를 통해 “그동안 중앙과 도에서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코로나19와의 전쟁에 앞장서겠다”며 “각종 현안 사업들을 성공리에 수행해 청주시를 대한민국에서 시민이 최고로 행복한 도시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충북 음성이 고향인 임 부시장은 신흥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충북대학교와 동 대학원에서 행정학을 전공한 행정전문가로서 평소 소탈한 성품과 폭넓은 대인관계로 주위의 신망이 두터우며 탁월한 업무 추진력과 리더십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1991년 지방행정 7급 공채로 옛 청원군 남일면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했으며 대통령비서실, 행정안전부 인사기획관실 등 중앙부처를 거쳐 충북경제자유구역청 충주지청장, 충주시 부시장, 충청북도 정책기획관과 재난안전실장 등 요직을 두루 역임했다.

 

임 부시장의 취임으로 청주시는 코로나19 대응뿐만 아니라 방사광 가속기 후속 조치, 시내버스 준공영제 안착, 투자유치, 환경문제 등 시정 각 분야의 현안사업들이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한편 임 부시장은 지난 1일에는 시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 참석한 후 KTX오송역과 충청북도 자치연수원을 방문해 해외입국자에 대한 수송 지원 현황과 임시생활숙소 관리 실태 등을 점검했으며, 2일과 3일에는 각각 4개구 보건소의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근무자들을 격려하고 힘든 여건이지만 방역에 더욱 힘써줄 것을 주문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eongju City Vice Mayor Lim Taek-soo, online opening ceremony

“I will make Cheongju a happy city”

-im changyong reporter

 
Deputy Mayor Lim Taek-soo of Cheongju City went on to work in earnest starting with the inauguration greeting through an online opening ceremony after visiting the Chunghon Tower on the morning of the 4th.

 

Deputy Mayor Lim said, “Based on the experience and know-how accumulated in the central and provincial districts, we will take the lead in the war against COVID-19. We will make Cheongju the most happy citizens in Korea by successfully carrying out various projects. I will make it a city.”

 
As an administrative expert who graduated from Shinheung High School and majored in Public Administration at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and the same graduate school, Mr. Im, whose hometown is Eumseong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is highly trusted with a wide range of interpersonal relationships and excellent business initiatives. Are receiving.

 

In 1991, he began his public service in Namil-myeon, Cheongwon-gun, with a 7th-level public loan for local administration.After passing through central ministries such as the Presidential Secretary's Office,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s Personnel Planning Office, Chungju Branch Officer, Chungju City Vice Mayor, Chungcheongbuk-do Policy Planning Officer and Disaster Safety Officer. Served.

 

With the inauguration of the pregnant mayor, Cheongju is expected to receive more momentum not only in responding to COVID-19, but also in pending projects in various fields of municipal administration such as follow-up measures for radiation accelerators, establishment of a city bus completion system, investment attraction, and environmental issues.

 

Meanwhile, Vice Mayor Lim attended the City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 Headquarters meeting on the 1st and visited KTX Osong Station and the Chungcheongbuk-do Self-Government Training Center to check the status of transportation support and temporary living quarters management for overseas immigrants.On the 2nd and 3rd, respectively. He visited the screening clinics in the four public health centers to encourage workers and ordered more efforts to prevent quarantine despite difficult condition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