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대 SW중심대학사업단, 제1회 소프트웨어 영어말하기 대회 성료
기사입력  2020/11/20 [04:18]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SW중심대학사업단이 지난 14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2020년 제1회 소프트웨어 영어말하기 대회의 본선을 진행했다.

 

이 대회는 직접 개발한 소프트웨어에 대한 이야기 또는 재미있는 소프트웨어 관련 이야기를 영어로 구성해 발표하는 영어 말하기 대회로 SW 실전 용어를 익히고, 본인이 개발한 SW 결과물에 대해 직접 영어로 설명하는 능력을 키우고자 마련됐다.

 

대회에는 총 69팀이 접수해 15명만이 본선에 진출했다. 본선은 6~8분 가량 소프트웨어와 관련한 자유주제로 영어 발표를 진행했고, 이원중(소프트웨어학과 2학년) 학생이 “Android Development-Code to Better World(안드로이드 개발-더 나은 세상을 위한 코드)”를 발표해 대상을 수상했다.

 

심사위원으로 초청된 안병준 경북대학교 컴퓨터학부 겸임 교수는 “1회 행사라고 보기 어려울 만큼 학생들의 발표 수준이 높았다.”며 찬사를 보냈고, 박기령 충남대학교 국제언어교육원 강사는 대강당에서 영어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하는 기회가 많지 않기에 학생들에게 뜻깊은 시간이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SW중심대학은 대학교육을 SW 중심으로 혁신함으로써 SW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학생·기업·사회의 SW 경쟁력을 강화해 SW 가치 확산을 실현하는 사업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SW Center University Project, the 1st Software English Speaking Contest

-im changyong reporter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President Sugap Kim) SW Center University Project held the final round of the “1st Software English Speaking Contest in 2020” from 2pm to 5pm on the 14th.

 

This contest is an English speaking contest in which stories about software developed by themselves or interesting software related stories are presented in English. It is prepared to learn practical software terms and to develop the ability to directly explain software results in English. done.

 

A total of 69 teams received the tournament, and only 15 people advanced to the finals. The finals were presented in English with free topics related to software for 6 to 8 minutes, and Lee Won-joong (2nd year in software department) presented “Android Development-Code to Better World”. Won the grand prize.

 

Ahn Byung-jun, an adjunct professor at the Department of Computer Science at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who was invited as a judge praised the students, saying, “The level of presentation by the students was so high that it was difficult to say that it was a one-time event.” It must have been a meaningful time for the students because there are not many opportunities.”

 

On the other hand, the SW-centered university is a business that fosters SW professionals by innovating university education centered on SW and strengthens SW competitiveness of students, companies, and society to realize the spread of SW valu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