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단양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 소외계층 이웃사랑 김장나누기
기사입력  2020/11/19 [11:28]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청정 농산물의 고장 단양군에서는 김장철을 맞아 소외 이웃들이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사랑의 김장나누기 행사가 한창이다.

 

군에 따르면 이달 중순부터 단양군여성단체협의회를 비롯해 새마을남녀협의회,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여러 단체에서는 크고 작은 김장나누기 행사를 잇달아 진행 중이다.

 

단양군여성단체협의회는 지난 17193일간 단양군여성단체회원 200여명이 일자별로 나누어 참여하고 제3105부대 1대대에서도 손을 보태 사랑의 김장나누기 행사를 실시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이 가중되는 이웃들을 위해 개인 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배추다듬기부터 절이기, 씻기, 양념 만들기 등 맛난 김치 만들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류한우 단양군수도 참석해 절인 배추에 양념을 버무리면서 어려운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힘을 보탰다.

 

이날 사랑과 정성으로 담근 김장김치 1200포기는 저소득 독거노인 및 재가 노인 170가구로 배달됐다.

 

지난 1995년부터 사랑의 반찬나누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군 여성단체협의회는 매년 11월 김장철이면 김장김치 담그기 행사를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매포여성단체협의회도 웰빙 사랑의 김장 나누기 행사로 지난 10일 김장김치 200포기를 담가 매포지역 거동이 불편한 저소득 노인 25가구에 전달했다.

 

사랑의 김장담그기 및 나눔행사의 일환으로 단양읍새마을남여협의회도 지난 1113일 회원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사랑의 김장김치 1200포기를 담가 불우이웃 100가구에 전했으며, 17일 단양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도 200포기 김치를 취약계층 40가구에 배부했다.

 

바르게살기운동 단양군협의회와 적성면 새마을남여협의회는 각각 15일과 1650포기와 200포기 김치를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며, 김장 나눔 릴레이를 이어갔다.

 

코로나19 상황 속 소외 이웃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여주는 사랑의 김장나누기는 이달 말까지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

 

단성면, 가곡면 주민자치협의회는 오는 21일과 23일 각 200포기씩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를 진행하며, 대강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27일 대강면사무소에서 100포기를, 나누미봉사단은 같은 날 삼태산복지회관에서 200포기 김치를 담그며 사랑의 김장 나눔 행렬에 동참할 계획이다.

 

매화봉사단도 26일 봉사단 작업장에서 1000포기 대규모 김장을 준비한다.

 

정옥림 단양군여성단체협의회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겨우내 밥심의 원천인 사랑의 김장김치를 전달해 소외 이웃들이 조금은 걱정을 덜고 따뜻한 겨울을 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11월 한 달 간 이루어지는 사랑의 김장나눔 릴레이를 통해 약 5000포기 김치가 소외 이웃들의 각 가정에 전달될 것으로 보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anyang-gun, sharing kimchi with the underprivileged neighbors

-im changyong reporter

 

In Danyang-gun, the home of clean agricultural products, a kimchi sharing event of love is in full swing so that marginalized neighbors can wisely overcome Corona 19 in response to Kim Jang-cheol.

 

According to the county, from mid-month this month, various organizations such as the Danyang-gun Women's Association, Saemaul Men's and Women's Association, and the Community Security Council have been holding kimchi-sharing events one after another.

 

The Danyang-gun Women's Association was held on the 17th to 19th for 3 days, with about 200 members of the Danyang-gun women's group participating on a daily basis, and the 1st Battalion of Unit 3105 also held an event to share kimchi of love.

 

In particular, this year, we thoroughly observed personal hygiene rules for neighbors who are facing increased difficulties due to COVID-19, and worked hard to make delicious kimchi from trimming cabbage, pickling, washing, and seasoning.

 

Like last year, Han-woo Ryu, head of Danyang County, also attended, tossing pickled cabbage with seasonings, helping neighbors in need for a warm winter.

 

On this day, 1200 pieces of kimchi kimchi made with love and sincerity were delivered to 170 households of low-income senior citizens living alone and living alone.

 

The Military Women's Association, which has been promoting the side dish sharing project of love since 1995, has been practicing love for neighbors through a kimchi kimchi making event every November.

 

The Maepo Women's Association also soaked 200 kimchi kimchi on the 10th as an event to share kimchi with love for well-being and delivered it to 25 low-income elderly households in the Maepo area.

 

Danyang-eup Saemaeul Men's and Women's Council as part of the Kimchi-making and sharing event of love, with about 40 members participating on the 11th to 13th, made 1,200 kimchi of love and delivered it to 100 underprivileged neighbors.On the 17th, the Danyang-eup Community Security Council also The 200-given kimchi was distributed to 40 vulnerable households.

 

The Danyang County Council and the Saemaul Men's and Women's Council of Jeokseong-myeon delivered 50 and 200 kimchi to neighbors in need on the 15th and 16th, respectively, and continued a kimchi sharing relay.

 

The sharing of kimchi of love, which reduces the economic burden of marginalized neighbors in the COVID-19 situation, is expected to continue until the end of this month.

 

Danseong-myeon and Gagok-myeon residents' councils will hold 200 kimchi-making events on the 21st and 23rd, and the Daegang-myeon Community Security Council will give up 100 at the Daegang-myeon office on the 27th, and the Nanumi Volunteer Corps will give up 200 at the Samtaesan Welfare Center on the same day. They plan to join the procession of giving kimchi of love while making kimchi.

 

The Maehwa Volunteer Corps also prepares 1,000 pieces of large-scale kimchi at the Volunteer Corps' workshop on the 26th.

 

Jeong Ok-rim, chairman of the Danyang-gun Women's Association, said, "It is a small devotion, but I hope that we will deliver the kimchi kimchi of love, which is the source of food, so that the underprivileged neighbors will have a warm winter."

 

Meanwhile, the county expects that about 5,000 kimchi will be delivered to each family of underprivileged neighbors through the Kimchi Sharing Relay of Love held in November.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