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은교육지원청, 다문화학생 가족 추억 만들기 운영
‘오늘은 무조건 행복하기’ 주제
기사입력  2020/11/17 [21:45]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가족과의 행복한 순간은 살아가면서 큰 힘이 될 소중한 추억이다. ‘함께 행복한 어울림교육을 지향하는 보은교육지원청(교육장 박인자)은 아름다운 계절 가을을 맞아 다문화학생 가족에게 추억 만들기 지원 프로그램 오늘은 무조건 행복하기를 진행했다.

 

보은지역 다문화학생들에게 가족 구성원 간 소통과 행복 충전을 위한 시간을 마련하고 가족 간 화합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 다문화학생 가족 추억 만들기 지원 프로그램 오늘은 무조건 행복하기10월 중 가족사진 찍어주기와 친구 사진 콘테스트로 진행됐다.

 

관내 다문화학생 중 담임교사의 추천을 통해 선발된 20가족에게 보은읍 소재 사진관에서 A3 크기(297mm×420mm) 가족사진 촬영을 지원했고, 휴대전화로 촬영한 친구가족과의 소중한 추억을 인화하여 작은 액자(6×8)에 담아 총 86명의 학생에게 전달했다.

 

보은 지역 다문화학생 99%가 이주 배경 여성에 의한 국내 출생자로 지역사회의 건강한 일꾼으로 성장해가야 할 인재들임을 감안할 때 가족 간, 친구 간 어울림 문화의 정착은 2020. 보은교육지원청이 추진하고 있는 문화 다양성 교육의 중요한 방향이기도 하다.

 

가족의 역할을 성찰하고 건강한 가정의 기능을 활성화함으로써 프로그램의 제목처럼 보은 지역 다문화학생들이 아름다운 단풍과 어우러져 가족친구들과 오늘만큼은 무조건 행복하길 바라본다.

 

보은교육지원청 박인자 교육장은 앞으로도 서로 다른 문화집단 출신의 학생과 학부모들이 상호작용 활동을 통해 포용문화를 확산하고 함께 행복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다양성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oeun Education Support Office operates to create family memories of multicultural students

‘To be happy today’s topic

-im changyong reporter

 

Happy moments with your family are precious memories that will give you great strength in your life. Boeun Education Support Office (Director Park In-Ja), which aims to ‘Happy Togetherness Education’, conducted a program called “Be Happy Unconditionally” for families of multicultural students in the autumn of the beautiful season.

 

Multicultural students' family memories-making support program designed to provide opportunities for family reconciliation and communication among multicultural students in Boeun area to provide time for communication and happiness among family members, and'Be Happy Unconditionally' takes family photos in October. It was held as a photo contest with friends.

 

A3 size (297mm × 420mm) family photo shoot was supported at a photo studio located in Boeun-eup to 20 families selected through the recommendation of a homeroom teacher among multicultural students in the hall, and a small frame was printed by printing precious memories of friends and family taken with mobile phones. (6×8) and delivered to a total of 86 students.

 

Considering that 99% of multicultural students in Boeun are born in Korea by women from migrant backgrounds and need to grow as healthy workers in the local community, the establishment of a culture of harmony among families and friends is 2020. The cultural diversity education promoted by the Boeun Education Support Office It is also an important direction.

 

By reflecting on the role of the family and activating the function of a healthy home, I hope that the multicultural students in Boeun, like the title of the program, will be harmonized with the beautiful autumn leaves and be happy with their families and friends today.

 

In-ja Park, superintendent of the Boeun Education Support Office, said that in the future, students and parents from different cultural groups will continue to operate a variety of cultural diversity education programs that allow students and parents from different cultural groups to spread an inclusive culture and be happy together.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