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현대엘리베이터 협력사와 87억원 투자협약
(주)신송기계, 송암철강(주) 등 2개 사와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0/11/13 [15:14]   김병주 기자

 

▲ 현대엘리베이터 협력사 투자협약  ©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북도와 충주시는 13일 충주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신송기계(대표 김용대)와 송암철강㈜(대표 지용철) 2개 사와 87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코로나 감염예방을 위해 조길형 충주시장 및 기업대표 등 최소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약식으로 진행됐다.

 

투자협약을 체결한 ㈜신송기계는 현대엘리베이터 협력사로 엘리베이터 플랫폼, TM COVER 등을 생산하는 기업이다.

 

신송기계는 2022년까지 동충주산단 3,366㎡ 부지에 17억원을 투자해 1,983㎡ 규모로 공장을 신축 이전하고 30여 명의 근로자를 채용할 계획이다.

 

송암철강(주)은 철판 소부재 등 각종 철강 제품을 생산·제조하는 기업으로 음성 2공장에 이어 충주 제3 산단에 70억원을 투자해 10,000㎡ 부지, 연면적 3,970㎡ 규모의 공장을 신축하는 기업이다.

 

송암철강은 42명의 추가 고용을 계획 중이며, 현대엘리베이터 및 협력사들과의 협업을 기대하고 있다.

 

이날 협약에 따라 2개 투자기업은 제조 공장과 설비에 대한 투자를 약속하고 시는 공장 설립 인허가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조길형 시장은 “오늘 협약은 현대엘리베이터 협력사 및 관련 업종 기업의 충주 투자로 매우 의미가 있다”며, “두 기업이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의 기사는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 기사입니다.]

 

Chungju City,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of 8,7 billion won with Hyundai Elevator partners

Signed agreements with two companies including Shinsong Machinery Co., Ltd. and Songam Steel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Chungcheongbuk-do and Chungju-si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orth 8.6 billion won with two companies, Shinsong Machinery Co., Ltd. (CEO Yongdae Kim) and Songam Steel Co., Ltd. (CEO Yongcheol Ji), at the central tower meeting room of Chungju City Hall on the 13th.

 

On this day, the agreement ceremony was held briefly with only a minimum number of people, including Mayor Jo Gil-hyung and the company representative, attended to prevent corona infection.

 

Shinsong Machinery Co., Ltd., which has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is a Hyundai Elevator partner that produces elevator platforms and TM COVERs.

 

Shinsong Machinery plans to invest 1.7 billion won on the 3,366m2 site of the Dongchungju Industrial Complex by 2022 to relocate the factory to a size of 1,983m2 and hire about 30 workers.

 

Songam Steel Co., Ltd. is a company that produces and manufactures various steel products such as small steel plates. It is a company that invests 7 billion won in the 3rd industrial complex in Chungju following the Eumseong 2 factory to build a new factory with a 10,000㎡ site and a total floor area of ​​3,970㎡. .

 

Songam Steel is planning to hire an additional 42 people and is looking forward to collaboration with Hyundai Elevator and its partners.

 

According to the agreement on this day, the two investment companies promise to invest in manufacturing plants and facilities, and the city plans to support the factory establishment license.

 

Mayor Jo Gil-hyung said, “Today's agreement is very meaningful as Hyundai Elevator's partner companies and companies in the related industries are investing in Chungju.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