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연극 공연 온라인 통한 2편 선보여
기사입력  2020/10/26 [16:56]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진천군이 깊어가는 가을, 코로나19로 외부활동을 부담스러워하는 지역 주민들을 위해 집에서 쉽게 즐길 수 있는 온라인 연극 공연 2편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진천화랑관 상주단체 충북 극단 청년극장과 함안문화예술회관 상주단체 극단 아시랑의 교류공연으로 오는 28일부터 118일까지 열흘간 진천군 유튜브 채널을 통해 관람이 가능하다.

 

청년극장은 신작 진천사는 추천석작품을 공연한다. 해당 작품은 저승사자들의 실수로 몸이 바껴버린 진천 추천석과 용인 추천석의 이야기를 유쾌하게 풀어낸 퓨전 코믹사극으로 연극 닭쿠우스’, ‘조치원 해문이를 연출한 이철희씨가 연출을 맡았다.

 

아시랑은 교류공연 쌀통스캔들을 선보인다. 해당 작품은 평범한 주택가 골목길 버려진 쌀통 안에서 동네 아줌마들이 말라비틀어진 아이 손가락을 발견하게 되면서 일어난 에피소드를 그린 명랑코미디로 많은 사람들의 인기를 얻은 바 있다.

 

공연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진천군청 문화홍보체육과로 문의하면 된다.

 

임승혁 문화홍보체육과장은 최근 사회적거리두기가 1단계로 하향 조정됐지만 혹시 모를 코로나19 감염을 걱정하는 지역 주민들을 위해 참신하고 유쾌한 연극 작품을 준비하게 됐다온라인으로 자유롭게 시청이 가능한 만큼 온 가족이 한 자리에 모여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Jincheon-gun introduces two theater performances online

 

In the fall of Jincheon-gun, two online theater performances that can be easily enjoyed at home are presented for local residents who are burdened with outside activities due to COVID-19.

 

This performance is an exchange performance between'Youth Theater' of the Chungbuk theater group, a resident group of Jincheon Gallery, and'Asirang', a theater group of the Haman Culture and Arts Center, and can be viewed through the Jincheon-gun YouTube channel for 10 days from the 28th to the 8th of November. .

 

The Youth Theater will perform a new work, “Jincheonsa, Jiwon Seok. This is a fusion comic historical drama that cheerfully unravels the stories of Jincheon and Yongin, who changed their bodies due to the mistakes of the mortals.

 

Ashirang presents an exchange performance, “Rice Bucket Scandal”. This work was popular with many people as a cheerful comedy depicting an episode that happened when local ajummas found a dried child's finger inside an abandoned rice bucket in an ordinary residential street.

 

For more information regarding the performance, contact the Culture Promotion and Sports Division of Jincheon-gun Office.

 

Seung-hyuk Lim, head of the Department of Culture, Public Relations and Sports, said, “The social distancing has recently been downgraded to the first stage, but we have prepared a novel and pleasant play for local residents who are worried about COVID-19 infection. We hope that you will gather in this one place and have a good tim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1내년도 군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