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2020년산 공공비축미 본격 수매
기사입력  2020/10/16 [21:25]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은 오는 연말까지 추풍령RPC에서 산물벼를, 각 읍·면 지정 장소에서 건조벼(포대벼)를 매입하는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을 시작해 본격 추진중이라고 밝혔다.

 

 

군은 올해 배정된 물량 전량매입 추진을 위해 톤백출하를 유도하고, 보관창고 여석확보 등으로 공공비축미곡 매입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올해 군의 매입곡종은 추청, 삼광으로 산물벼 2464(818,560kg), 포대벼 22976(919,040)를 합쳐 총43440포를 연말까지 매입할 계획이다.

 

배정기준은 최근 2년간 배정물량(80%)과 전년도 매입실적(20%)를 반영한 수치다.

 

매입가격은 수확기(10~12) 전국 평균 산지쌀값을 반영해서 정해지며, 매입대금은 중간정산금 3만원을 농가에서 수매한 직후 지급하고, 최종정산은 쌀값이 확정된 후 연말까지 지급하게 된다.

 

 

군은 농업인의 편의를 위해 실시한 현장매입이 농민들의 호응도가 높은 만큼 읍면마다 농업인들이 운송하기 편한 수매 장소를 지정하여 운송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운송과정에서 발생하는 사고의 위험과 시간, 경비를 줄인다는 방침이다.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해 마을별 시차제 출하를 시행하고, 출하 농민 하역과 서류 작성 후 귀가 조치 후 마을 대표 등급 판정 입회하에 실시될 예정이다.

 

또한, 각 읍면 매입현장에서는 방역관리자 1명 지정·배치하고, 방역물품 비치와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매입을 진행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농협 등 유관기관과 협조체계 구축후 수시로 지역여론을 파악하며 쌀 수급안정대책을 추진하겠다라며, “코로나19에 탄력대응하는 한편, 공공비축미곡의 원활한 매입과 출하농가 불편 최소화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Yeongdong-gun, full-scale purchase of 2020 public stockpile

 

Chungbuk Yeongdong-gun announced that it is pursuing full-scale pursuit by starting the purchase of 2020 public stockpile rice, which purchases product rice at Chupungryeong RPC and dried rice (podae rice) at designated locations in each town and village by the end of this year.

 

 

The military induces tonbag shipments to promote the purchase of all allocated quantities this year, and is making every effort to purchase public stockpiled rice grains by securing spare seats in storage warehouses.

 

The number of grains purchased by the county this year is planned to purchase a total of 43,440 bags by the end of the year, including 2,464 bags of productive rice (818,560 kg) and 22,976 bags (919,040) of podae rice in Chucheong and Samgwang.

 

The allocation criteria are figures reflecting the amount allocated for the last two years (80%) and the purchase performance of the previous year (20%).

 

The purchase price is determined by reflecting the national average production price of rice during the harvest season (October to December), and the purchase price is paid immediately after purchase of the intermediate settlement amount of 30,000 won from the farm, and the final settlement is paid until the end of the year after the rice price is confirmed.

 

 

The county said that the purchase of the site for the convenience of farmers is highly responsive to farmers, so by designating a purchase place that is convenient for farmers to transport in each town and town, it eliminates the difficulties of transportation and reduces the risk of accidents, time, and expenses in the transportation process. It is a policy.

 

In response to the Corona 19 situation, a staggered shipment will be carried out for each village, and after the shipment of farmers will be carried out after unloading and filling out documents, it will be carried out in the presence of the village representative grade determination.

 

In addition, at each eup-myeon purchase site, one quarantine manager will be designated and placed, and quarantine supplies will be provided and thorough quarantine rules will be observed while purchasing.

 

A military official said, “After establishing a cooperative system with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Nonghyup, we will identify local public opinion from time to time and implement measures to stabilize the supply and demand of rice.” “We will respond flexibly to Corona 19, while smoothly purchasing and shipping publicly stocked rice grains and minimizing inconvenience to farmers. I will try” he said.

 

reporter, cyim@cbreaknews.com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폐기물 불법소각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