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대, 개교 70주년 기념 서체…‘충북대직지체’도 개발 중
기사입력  2020/10/16 [19:31]   임창용 기자

▲ 충북대 70주년체.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가 오는 2021년 개교 70주년을 맞아 충북대의 역사와 비전을 담은 전용서체를 개발해 오는 20211월부터 무료 배포한다.

 

충북대는 지난 1951년 전쟁의 폐허 속에서 도민들의 교육에 대한 열망으로 십시일반 벽돌을 쌓아 올린 대학으로 오는 2021년 개교 70주년을 맞아 지역인과 함께 사용할 충북대70주년체를 개발하고 있다.

 

충북대70주년체는 충북대 심벌마크의 방패모양에서 모티브를 가져와 대학 아이덴티티를 반영했으며, 경직된 구조를 탈피하고 둥근 끝처리로 화합과 조화를 통해 글로벌 대학으로 나아가려는 성장의 의미를 담았다.

 

충북대70주년체는 국문 2,350, 영문 95, 특수문자 986자 등 총3,431자로 이뤄졌고, Regular(본문용)Bold(제목용) 2가지 버전을 배포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충북대는 세계 최고의 금속활자인 직지심체요절서체에서 획의 삐침과 글씨의 힘을 한글에 접목한 충북대직지체도 지속 개발 중에 있다. ‘충북대직지체는 손 글씨의 느낌으로 사람과 도구의 필력이 느껴지도록 했으며, 한글 곳곳에 직지심체요절의 글씨체를 재해석해 개성적인 표현에 주력했다.

 

이재은 대외협력본부장은 충북대는 도민의 열망으로 시작돼 70년의 깊은 역사를 담고 있다. 이러한 대학의 상징성과 역사성을 담아 전용 서체를 개발하고 있으며, 더 나아가 지역의 자랑스러운 세계문화유산인 직지심체요절을 알리고자 충북대직지체를 추가 개발해 함께 공유하고자 한다.”무엇보다 다가오는 2021년 충북대의 70주년을 지역민과 함께 소통하며 축하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구상하고 있다. 많은 관심과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폐기물 불법소각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