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선호 영동 부군수, 군정 역량 강화에 중점
취임 100일, 일등 자치단체 도약에 힘 보태
기사입력  2020/10/08 [20:43]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이선호 영동부군수(사진)가 108일로 취임 100일을 맞았다.

 

이 부군수는 탁월한 업무조정 능력과 창의적이고 전문적인 사고로 영동군의 군정 역량을 한 단계 끌어올리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 부군수는 지난 71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취임행사 이후 공직자들과 함께 힘차게 비상해 가고 있는 영동 발전에 큰 사명감을 가지고 혼신의 힘을 다해 공직에 임할 것을 다짐했다.

 

이후, 군정 전분야에서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며 지역발전에 힘을 보탰다.

 

부임 하자마다 이 부군수는 군 주요사업장을 방문해 추진상황과 향후계획을 점검하는 등 신속한 군정 현황 파악에 주력했다.

 

빠른 군정 파악으로 내부행정을 아우르는 동시에 주요 사업들의 추진상황을 면밀히 점검하고 다각적인 발전방향을 함께 고민하며, 민선7기 영동군의 군정 운영을 조화롭게 뒷받침하며 군정 발전을 이끌고 있다.

 

도 공보관실에서 근무하면서 얻는 풍부함 경험을 토대로 군정 주요 사업에 대한 홍보를 대폭 강화해 주민 알권리 충족과 군정 이미지 제고에도 힘쓰고 있다.

 

또한, 영동 레인보우 힐링관광지 조성, 영동체육공원 조성, 햇살 가득 다담길 정비사업 등 주요 사업장을 직접 살피며 현장 중심의 행정을 펼쳤다.

 

최근에는 국가적 위기인 코로나19에 맞서, 체계적인 코로나19 방역체계 확립, 코로나 극복을 위한 민생안정책 추진 등에 주력했다.

 

또한, 지난 8월 초 용담댐의 갑작스런 방류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의 생활상을 직접 살피는 등 군민들의 건강과 생활안전에 세심한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이선호 부군수는 영동은 나날이 발전을 거듭하고 있고, 혁신과 변화의 갈림길에 서있다.”라며, “미래성장 동력을 착실히 만들고 성공적인 군정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해 영동의 일등자치단체 도약에 힘을 보태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선호 부군수는 충북 청원 출신으로 19901월 첫 공직생활을 시작해 충북도청 공보관, 정책기획관 등 요직을 두루 거쳤다.

 

2018년 서기관으로 승진해 충청북도 남부출장소장, 경제통상국 경제정책과장, 경제기업과장 등을 거쳐, 20191월부터 재난안전실 안전정책과장으로 근무하다, 지난 71일 영동군 부군수로 발령받았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Lee Seon-ho, deputy county leader in Yeongdong, focuses on strengthening military government capabilities

100 days of inauguration, contributing to the leap forward of the No. 1 local government

 

Lee Seon-ho, head of Yeongdongbu County, celebrated his 100th inauguration on October 8.

 

Lee Boo-gun is praised for raising Yeongdong-gun's military administration capabilities to the next level with his excellent work coordination ability and creative and professional thinking.

 

After the inauguration ceremony held in the assembly room of the county office on July 1, Mr. Lee pledged to join the public office with a great sense of mission for the development of Yeongdong, which is flying vigorously with public officials.

 

Since then, it has played a strong support in all areas of the military administration and contributed to the development of the region.

 

Whenever he was appointed, the deputy head of the county visited major business sites in the military to check the progress and future plans.

 

It encompasses internal administration through a quick grasp of the military administration, and at the same time closely monitors the progress of major projects, considers various directions for development, and harmoniously supports the military administration of the 7th civilian elections Yeongdong-gun, leading the development of military administration.

 

Based on the rich experience gained from working in the Provincial Public Affairs Office, we are striving to meet the residents' right to know and enhance the image of the military government by reinforcing publicity for major military government projects.

 

In addition, the site-oriented administration was conducted by directly looking at major business sites such as the creation of the Yeongdong Rainbow Healing Tourist Spot, the creation of the Yeongdong Sports Park, and the maintenance of the sunny Dadam Road.

 

In recent years, it has focused on establishing a systematic COVID-19 quarantine system and promoting public welfare policies to overcome the coronavirus in response to the national crisis of Corona 19.

 

In addition, in early August, we are paying close attention to the health and safety of the military, such as directly inspecting the lives of victims affected by the sudden discharge of the Yongdam Dam.

 

Lee Seon-ho said, “Yeongdong is constantly developing and is at the crossroads of innovation and change.” “We will contribute to the leap forward of Yeongdong's No. 1 self-governing organization by providing support so that we can solidify the future growth engine and establish a successful military administration. I said.

 

On the other hand, deputy governor Lee Seon-ho was born in Cheongwon, Chungcheongbuk-do, and began his first public service in January 1990, where he served as a public affairs officer and policy planning officer at Chungbuk Provincial Office.

 

He was promoted to a secretary in 2018 and served as the head of the Southern Branch of Chungcheongbuk-do, the head of the economic policy department of the Economic and Trade Bureau, and the head of the economic enterprise department.From January 2019, he worked as the head of the safety policy department of the Disaster Safety Office.

 

reporter, cyim@cbreaknews.com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폐기물 불법소각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