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증평군, 문화의 달 10월 각종 문화공연 풍성
방방곡곡 문화공감, 문화한바퀴, 공연장상주단체 등
기사입력  2020/09/30 [04:56]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증평군은 문화의 달 10월을 맞아 풍성한 문화공연을 준비한다.

 

먼저 지역 간 문화 불균형 해소를 위한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목 짧은 기린 지피더 쉐도우’, 2개 작품을 선보인다.

 

10일 오후 2시 증평문화회관에서 열리는목 짧은 기린 지피는 자신의 단점을 딛고 꿈을 이루는 과정을 재미있고 감동적으로 그려낸 어린이 뮤지컬로, 2013 김천국제가족연극제 대상, 2014 서울어린이 연극상 대상 등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24일 오후 2시 문화회관에서 열리는 더 쉐도우역시 온 가족이 관람할 수 있는 창작뮤지컬로, 빛과 그림자를 이용한 국내 최초의 쉐도우아트 프로그램이자 현대무용과 아크로바틱 등 다양한 퍼포먼스를 통해 새로운 융복합 예술장르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문화가 있는 날인 28일 오후 730분에 개최될 유쾌한 소통 오락(五樂)’은 타악과 연극이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마당극으로 지역의 문화명소인 보강천 물빛공원에서 만날 수 있다.

 

또한 증평문화회관 상주단체인 극단꼭두광대에서는 차별화된 국악 탈놀이극인 왼손이를 선보일 계획으로, 이 작품은 우수한 창작공연에 권위를 부여하는 2020 공연예술 창작산실 올해의 레퍼토리로 선정된 바 있다.

 

이 밖에도 9월 무관중 공연으로 개최된 지역 기반 창작작품인장뜰의 노래 반여울의 소리10월 중 증평군 유튜브를 통해 송출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문화의 달을 맞아 코로나19로 위축된 공연활동을 다소나마 극복하고 군민 여러분께 문화 힐링의 계기가 되길 바라며, 향후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소규모 대면 공연 또는 비대면 온라인 공연을 검토, 홍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Jeungpyeong-gun, Culture Month, October Various cultural performances

Cultural sympathy from all over the place, culture round, concert venue resident groups, etc.

Jeungpyeong-gun prepares for a rich cultural performance in October of Culture Month.

 

First, as part of a cultural sympathy project to resolve cultural imbalances between regions, two works, “Short Neck Giraffe Jippi” and “The Shadow,” will be presented.

 

'Giraffe Giraffes with Short Neck', held at 2pm on the 10th at Jeungpyeong Cultural Center, is a children's musical that depicts the process of overcoming their shortcomings and achieving their dreams in a fun and emotional way. Grand Prize at the 2013 Gimcheon International Family Theater Festival and Grand Prize at the 2014 Seoul Children's Theater Awards. It was recognized for his workability by winning the award.

 

'The Shadow', held at the Cultural Center on the 24th at 2pm, is also a creative musical that the whole family can see. It is Korea's first shadow art program using light and shadow, and a new convergence and complex through various performances such as contemporary dance and acrobatics. It is well received as an art genre.

 

“Pleasant Communication Entertainment (五樂)”, which will be held at 7:30 pm on the 28th of the day of culture, is a new form of courtyard play that combines percussion and play, and can be found at the local cultural attraction, Ganghwacheon Mulbit Park.

 

In addition, the theater company Kukdu Kwangdae, a resident organization of the Jeungpyeong Cultural Center, plans to present a differentiated Korean traditional music mask play'Left Hand', and this work has been selected as the repertoire of the 2020 Performing Arts Creation Center, which gives authority to excellent creative performances.

 

In addition, “The Sound of the Song of the Marketplace,” a local creative work held in September as a non-audience performance, is scheduled to be broadcast on YouTube in Jeungpyeong-gun in October.

 

A military official said, “In the coming of the Cultural Month, we hope to overcome some of the performance activities that were shrunken by Corona 19 and provide an opportunity for cultural healing for the military, and review and promote small-scale face-to-face performances or non-face-to-face online performances depending on the situation of Corona 19 in the future. I will do it.”

 

reporter, im chang yongcyim@cbreaknews.com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폐기물 불법소각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