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테크노파크, 온라인 공동활용 화상회의실 구축 추진
오는 28일까지 e-나라도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
기사입력  2020/09/16 [19:20]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테크노파크(원장 송재빈)는 코로나19로 인해 업무추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벤처기업의 업무 효율성을 제고하고 디지털화를 촉진하기 위해 온라인 공동활용 화상회의실 구축사업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역내 기업들의 비대면 접근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테크노파크 등 기업지원 전문기관, 대학의 산학협력단 및 창업보육센터, 상공회의소,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기술보증기금, 중소기업협동조합 및 산업별 협·단체 등 중소·벤처기업 밀집지역의 기업지원 기관 75개소에 금년 연말까지 화상회의실 구축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본 사업을 수행하는 충북테크노파크는 이를 위해 9.9억의 예산을 확보했다.

 

본 사업에 선정된 수요기관은 기관 당 1200만원 규모의 디스플레이, 빔프로젝트, 카메라, 스피커폰, 마이크, 전자칠판 등 화상회의 구현을 위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구축을 지원받게 되며 이달 28일까지 e-나라도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충북테크노파크는 청주시와 함께 지난달 27일에 청주시 예산지원으로 지역 내 중·소 수출기업의 수출판로 확대를 위한 '사이버 B2B 수출상담회'를 개최하여 관내 수출기업 32개사와 홍콩·베트남 등 해외 바이어 41개사를 매칭하고 8819천달러의 수출상담과 1297천달러의 계약 성과를 거둔바 있어 이번 온라인 공동활용 화상회의실 구축 지원은 향후 화상회의실을 이용하는 기업들이 다양한 수출판로를 확보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송재빈 충북테크노파크원장은코로나19 이후 급변하는 글로벌 경제 패러다임 속에서 중소기업의 독자적 대응은 한계가 분명하여, 기업중심의 능동적 지원정책 마련이 긴요하다라며, “세계 경기침제 속 교역부진 만회를 위해 비대면 중심의 디지털 전환을 견인코자 중앙정부 및 지자체에 중소기업 지원정책을 건의하고 사업수행에 심혈을 기울여 글로벌 위기를 기업의 역량강화 기회로 삼을 수 있는 지원기반 조성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국가 균형발전 위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