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농산물유통센터, 최첨단 과일선별기 가동식 진행
기사입력  2020/07/27 [14:00]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충북 음성군은 27일 국내 최고 농산물 브랜드인 햇사레 복숭아의 산지유통 경쟁력 향상을 위한 최첨단 과일선별기 가동식을 음성농산물거점산지유통센터(APC)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가동식은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행사 전 실내·외 방역 소독을 완료하고, 행사 참가자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상태에서 진행됐다.

 

이날 가동된 과일선별기는 ‘2020년 과수거점산지유통센터 시설 보완사업 공모사업으로 선정되어 농림축산식품부와 충청북도, 음성군에서 총 13억원의 예산이 투입된 2조 합류식 선별기다.

 

군에 따르면, 선별기의 시간당 처리능력은 18천개로 하루 약 30톤의 과일을 선별할 수 있는 선별기와 사과를 세척하는 세척라인이 설치됐으며, 복숭아와 사과를 공동선별·출하해 품질의 균일화를 통한 상품성 향상으로 시장경쟁력을 높여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가동식에 참석한 조병옥 음성군수는 격려사에서 첨단 과일선별기 가동으로 음성 햇사레 복숭아와 사과의 시장경쟁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기후변화대응 및 지역농업 특화발전을 위한 음성 융복합 바이오 스마트팜 농업단지 조성 등 미래 먹거리 선점을 위한 5대 신성장동력산업 추진을 통해 대한민국의 중심, 농업강군 행복한 음성을 지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08년에 준공한 음성햇사레농산물유통센터는 음성읍 반기문로 27 위치에 부지면적 32620, 건축면적 12218.9규모로 총 1937천만원의 예산이 투입됐으며, 매년 선별기 교체 등 시설 개보수등에 예산을 투자해 산지 유통시설 경쟁력에 앞장서고 있는 음성군 농업인 지원 시설이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70주년 영동 노근리사건 기념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