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청북도교육문화원, 반고흐 명화작품 특별 기획전 개최
‘반 고흐의 별이 빛나는 밤-레플리카 체험전’
기사입력  2020/07/17 [12:37]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청북도교육문화원(원장 윤숙희)2020. 세계명작 미술교육전 반 고흐의 별이 빛나는 밤-레플리카 체험전이란 주제로 특별 기획전을 연다.

 

이번 전시는 721일부터 819일까지 빈센트 반 고흐(Vincent van Gogh)의 별이 빛나는 밤-레플리카 체험전으로 충북교육문화원 2예봄 갤러리에서 개최된다.

 

이번 전시는 빈 센트 반 고흐의 명화작품을 누구나 편안하게 즐기고 감상할 수 있도록 특수 제작한 작품 전시로,

 

반 고흐의 대표작 별이 빛나는 밤’, ‘고흐의 방’, ‘까마귀가 나는 밀밭’, ‘고흐의 자화상등 대표 걸작들의 생동감을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다.

 

반 고흐의 생애를 배경으로 62점의 작품이 전시되며, 대표작 별이 빛나는 밤이 도출되기까지 철저했던 작가의 탐구여정을 따라 작품의 변화와 발전적 측면에서 5개의 섹션으로 구분하여 전시된다.

 

또한 섹션별로 작가의 삶을 형성한 독자적 작품들, 미술사적으로 중요한 화가들과 주변 인물들과 함께 다양한 이야기들을 포함시켜 생생하고 다채로운 전시가 이루어진다.

 

전시회 기간 중 평일(오전 1030, 오후 3)과 토요일(오전 11, 오후 2, 오후 4)엔 전문해설사의 작품설명을 들을 수 있으며,

 

별이 빛나는 고흐의 방 포토존, 그림 속 별자리 그리기, 퍼즐 맞추기, 나의 자화상 그리기 코너 등에서 체험프로그램들을 즐길 수 있다.

 

윤숙희 교육문화원장은 이번 전시를 통하여 충청북도교육문화원 예봄 갤러리를 널리 알리고, 학생은 물론 일반인들이 불멸의 화가’, ‘영혼의 화가로 불리는 빈 센트 반 고흐의 삶의 여정을 살펴보며 명화작품을 감상하고 평안과 행복을 느꼈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좋은 전시를 많이 계획하고 있으니 적극적인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주최 미술창작 전시 공간 활성화 지원 사업공모에 선정돼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기금의 후원을 받아 개최되며 일요일과 공휴일은 휴관이며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충북교육문화원은 정부의 생활 속 거리두기 권고에 따라 발열체크,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해야만 입장 가능하며, 거리두기와 관람동선을 지켜 진행할 계획이다.

 

전시일정 등 자세한 사항은 교육문화원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시담당자에게 문의하면 된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시종 충북지사, 단양 수해지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