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임택수 충주부시장, 여름철 재해대비 현장 점검
기사입력  2020/06/26 [20:50]   김병주 기자

▲ 임택수 충주부시장이 26일 재해대비 하천유지관리 현장 점검을 하고있다.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임택수 충주부시장은 26일 우기로 인한 하천 범람피해 등 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재해 취약현장 점검에 나섰다.


시는 안전한 하천관리를 위해 하천 내 쌓여있는 퇴적토를 준설하고 유수 흐름에 지장을 초래하는 수목을 제거하는 등 하천 유지관리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이날 임택수 부시장은 엄정면 도룡교 재해복구사업 및 앙성천 준설공사 현장을 방문해 시설 안전점검과 사전 관리에 철저를 기하도록 공사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시가 올해 추진한 하천 유지관리사업은 지방하천 ‘원곡천’ 등 21곳, 소하천 ‘보령천’ 등 8곳 등 총 29곳이며, 사업비 15억6000만원을 투입해 다가오는 장마철인 6월 말까지 사업을 완료해 태풍 및 집중호우 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또 시는 기능이 취약한 하천·소하천 62곳을 대상으로 사업비 27억원을 투입해 호안 정비와 제방보강 등 재해 예방 소하천 정비사업도 추진 중이다.

 

임택수 부시장은 “하천 유지관리사업 및 정비사업이 완료되면 하천 본래의 치수기능이 향상되어, 저지대 침수 및 범람의 예방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하천 유지관리와 재해 예방사업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괴산군, 2020. 대학찰옥수수 첫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