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교육청, 4개 충청권 혁신학교 원격 포럼 진행
기사입력  2020/06/25 [17:00]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청권 4개 시도교육청은 코로나19에 대응하는 혁신학교의 사례를 통해 미래교육의 과제와 혁신학교의 역할을 모색하기 위한 행사가 온오프라인에서 동시에 개최됐다.

 

25일 오후 3시부터 두 시간 동안, 충북교육연구정보원 행복씨TV 스튜디오에서 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의 주관으로 ‘2020 충청권 학교혁신 원격 포럼이 진행되었으며, 유튜브 행복씨TV’로도 생중계됐다.

 

 

이번 충청권 학교혁신 원격 포럼은 코로나19에 따른 혁신학교의 사례 발표, 감염병 확산 등 위기 상황 속에서의 혁신학교들의 역할 모색, 미래교육에 대한 과제와 대책 마련을 위해 진행됐다.

 

특히 이번 포럼에는 혁신학교 교사들뿐 아니라 혁신학교에서 코로나19 사태를 겪은 학생과 학부모의 사례가 포함되어 눈길을 끌었다.

 

옥천여중 전채원(3학년) 학생은 행복씨앗학교(충북형 혁신학교) 에서 맞은 생애 첫 온라인 개학은 코로나19 에 대한 두려움을 배움에 대한 즐거움으로 바꾸어 주었다라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학부모 정유미씨(충남 송남초)처음 접하게 된 원격수업이라는 새로운 시도에 두려움이 없이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었던 것은 혁신학교 학부모로서 경험한 혁신교육의 유연성 덕분이었다며 미래교육에 있어 혁신학교 운영의 필요성을 나타냈다.

 

김병우 충청북도교육감은 인사말에서 혁신학교에서 말하는 학교 혁신은 교사와 수업의 변화만이 아닌 학생, 학부모를 포함한 구성원 모두가 소통과 협력을 통해 하나의 교육공동체로 탈바꿈하는 것이다갑작스럽게 다가온 원격 수업은 미래 교육을 앞당긴 마중물로서 그 변화 과정에 행복씨앗학교(충북형 혁신학교)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주시의회, 국가 균형발전 위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