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시립합창단, 제60회 정기연주회 예매
기사입력  2020/01/21 [17:28]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청주시립합창단(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차영회)은 제60회 정기연주회소프라노 김영미와 함께봄이 오는 를 오는 35일 오후 730분 청주아트홀에서 공연을 펼치며 티켓을 21일 오후 1시 공연세상을 통해 예매를 시작한다.

 

청주시립합창단 제60회 정기연주회 소프라노 김영미와 함께봄이 오는 는 섬세하고 정교한 사운드와 하모니를 자랑하는 청주시립합창단의 2020년 첫 정기연주회로 세계적인 소프라노 김영미씨가 함께 출연해 봄이 시작되는 3월 청주시민에게 따뜻하고 포근한 봄의 노래를 선사하기 위해 준비한 공연이다.

 

이번 공연은 프랑스 작곡가 마르크 앙투안 샤르팡띠에(M.A.Charpentier)의 대표 합창작품인 <테 데움 (Te Deum in D Major H.146)>을 선보여 청주시립합창단의 높은 수준과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리고 아름다운 멜로디와 한국의 정서를 잘 보여주는 합창곡인 정희치 곡 <낮 달>, 이건용 곡 <울기등대의 노래>, 이기정 편곡 <나물 캐는 처녀>, 이기경 편곡의 <상주아리랑>을 준비했다. 마지막으로 대중에게 익숙한 클래식을 합창 버전으로 재미있게 편곡한 안현순의 <합창으로 배우는 음악사 >를 청주시립무용단의 협연과 함께 선보일 것이다.

 

또한 이번 공연의 특별게스트로 세계적인 프리 마돈나로 불리는 소프라노 김영미씨가 3월의 봄에 가장 잘 어울리는 가곡과 아리아로 관객의 눈과 귀를 매료시킬 것이며, 또 하나의 특별출연으로 하모니카로 공연장의 활기를 불어넣어줄아이빅 하모니카 앙상블의 멋진 연주로 정기연주회의 또 다른 분위기를 자아낼 것이다.

 

11만 원, 25000원으로 초등학생이상 입장 가능하다. 청주시립합창단의 합창으로 포근하고 따뜻한 3월의 밤이 될 이번 공연에 청주시민을 초대한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4.15총선]후보 인물탐구-청주 흥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