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대, 창업동아리 5팀,‘도전! K-스타트업 2019’ 출전
기사입력  2019/09/11 [07:23]   임창용 기자

 

 

▲ 충북대 창업동아리 5개 팀이 ‘도전! K-스타트업 2019’에 교육부 대표 팀으로 선정됐다. 사진 왼쪽부터 사고뭉치 조우석, 신수웅, 강경민, 이상수, 95도씨 문찬영, 최유길 산학협력중점교수.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LINC+사업단에 의하면 충북대 창업동아리 5개 팀이 도전! K-스타트업 2019’에 교육부 대표 팀으로 선정돼 통합 본선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도전 K-스타트업 2019’는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유망 스타트업의 등용문으로 중소벤처기업부, 교육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방부 등 범부처 공동 주최의 국내 최대 창업경진대회다.


충북대는 지난 822일 교육부 예선의 개념으로 개최한 학생 창업유망팀 300’ 출정식에 창업동아리 18팀이 선발, 2년 연속 전국 대학 최다 팀이 선정된데 이어 그 중 5팀이 본선 진출해 전국 대학 중 가장 높은 성과를 거뒀다.


도전! K-스타트업 2019’ 교육부 대표로 최종 선발된 5팀은 가치(팀장 이수민 외 3), 95도씨(팀장 문찬영 외 4), 스테이그린(팀장 홍성원 외 2), 해파리메디(팀장 이수지 외 4), Your Nutrients Curator(팀장 이범호 외 2) 등이다.


유재수 링크플러스사업단장은 충북대가 학생 창업유망팀 300’에 이어 도전! K-스타트업 2019’에서도 전국 최다 팀을 배출한 것은 명실공이 대학 창업교육의 산실임을 다시 인정받았다는 것이라 생각한다. 선정 팀 모두에게 축하의 박수를 보내고 동아리팀 지도에 열정을 다해 헌신적으로 노력해준 최유길 교수와 윤양택 교수께 진심으로 감사한다충북대는 2017년 교육부 창업교육 우수대학선정에 이어 혁신성장을 이끌 미래 창업인재 양성의 산실임을 입증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는 창업교육에 대한 학교의 지대한 관심과 과감한 지원이 큰 역할을 했다. 앞으로도 우리 학생들의 꿈과 열정이 가득 피어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충북대는 대학창업교육 및 창업문화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교육부로부터창업교육 우수대학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국립대 최초로 학생창업펀드 15억을 조성해 도전적 학생창업문화 확산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송기섭 진천군수, 6개 분야 지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