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추석맞이 소외 이웃과 온정 나눔
기사입력  2019/09/06 [20:36]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은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맞아 지역내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며 훈훈하고 정감 넘치는 사회 분위기를 만드는 데 앞장서고 있다.

 

군은 추석을 앞두고 사회복지시설 입소자 및 저소득층과 국가보훈대상자들이 편안한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대상자를 직접 찾아 따뜻한 정을 나누고 있다.

 

이달 초부터 군과 각 읍면 담당공무원을 통해 저소득층 1,539가구와 보훈대상자 756가구에 식용유, 간장 등 양념류 선물세트(14천원 상당), 노인·사회복지시설 30개소에는 쌀, 화장지, 세제 등 생활용품들을 전달중이다.

 

박세복 영동군수는 6일 오전 영동읍 로뎀나무요양원과 영동요양원을 찾아 위문품을 직접 전달하며 요양원에서 생활하고 있는 군민들의 안부를 살폈다.

 

짧은 시간이지만 노인들의 말벗이 돼 주고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며 소통의 시간을 이어가며 따뜻한 복지행정 구현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같은날 오후에는 김창호 부군수가 추풍령면 예향원과 매곡면 백세노인요양공동생활가정을 방문해 따뜻한 위로를 전하며, 시설 종사자들을 격려했다.

 

군 관계자는 군민 모두가 행복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세심한 관심을 기울일 예정이라며, “명절뿐만 아니라 소외계층에 대해는 지속적이고 상시적인 지원 체계와 사회적 안전망을 한층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송기섭 진천군수, 6개 분야 지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