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괴산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괴산군사회단체장협, 괴산사랑・나라사랑 캠페인 진행
기사입력  2019/08/08 [17:55]   임창용 기자
▲ 괴산군사회단체장협의회는 8일 ‘괴산사랑 나라사랑’ 캠페인을 전개했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사회단체장협의회(회장 신우식, 이하 협의회)8일 괴산군문화예술회관에서 회원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괴산사랑 나라사랑캠페인을 전개했다.

 

협의회에 따르면 이번 캠페인은 괴산사랑이 곧 나라사랑의 출발점이라는 점을 되새기기 위한 괴산사랑운동의 일환으로 펼쳐졌다.

 

특히, 최근 일본정부가 우리나라를 상대로 내린 수출규제 및 백색국가(화이트리스트) 제외 조치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것을 결의하고, 군민들의 동참을 촉구하기 위해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는 게 협의회의 설명이다.

 

국민의례로 막을 올린 이날 행사에서는 신우식 사회단체장협의회장이 일본의 행위를 규탄하고 사태 해결을 촉구하는 내용을 담은 결의문을 낭독했다.

 

이어 이정우 괴산시장상인회장의 선창에 맞춰 구호를 제창하며 공식행사를 마무리했다.

 

행사 후 협의회 회원들은 괴산문화예술회관에서부터 괴산전통시장까지 가두행진을 하면서 지역상품 구매해서 나라사랑 실천하자”, “일본제품 불매운동 괴산군이 앞장선다”, “경제침략 자행하는 아베정권 사죄하라등의 구호를 힘껏 외치며 홍보물을 군민들에게 나눠줬다.

 

신우식 사회단체장협의회장은 아베정부의 일방적인 무역보복 조치는 그동안 양국이 어렵게 쌓아온 협력관계의 근본을 훼손시키는 행위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런 때일수록 괴산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일본 제품을 사지 않고, 지역상품을 적극 애용하는 등 온 군민이 똘똘 뭉쳐 단호하게 맞서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괴산군 사회단체협의회는 일본의 연이은 경제보복 조치에 맞서 일본제품 불매운동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충주복숭아, 전국 소비자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