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옥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옥천군, 대기질 정보 ‘미세먼지 알리미’ 5곳 설치
기사입력  2019/05/15 [17:41]   임창용 기자
▲ 옥천IC 오거리에 설치된 미세먼지 알림판.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옥천군이 군민에게 정확한 대기질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설치한 미세먼지 알리미가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옥천군은 최근 5천여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IC앞 오거리, J마트 사거리, 단위농협, 상계공원, 장야사거리 등 유동인구가 많은 5곳에 미세먼지 알리미를 설치했다.

 

3월에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연속 7일 발령되는 등 미세먼지의 심각성이 대두됨에 따라, 대기질에 대한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 제공을 통해 군민 스스로가 건강관리에 대한 대처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한 선제 조치다.

 

30w의 태양광 패널을 통해 전기가 생산되는 가로 768mm 세로 256mm 크기의 알림판은 보건환경연구원 서버와 연결돼 미세먼지·초미세먼지·오존 농도, 온도, 습도 등이 실시간으로 표시된다.

 

특히, 미세먼지 농도에 따라 파랑은 좋음(0~15/,) 초록은 보통(16~35/), 노랑은 나쁨(36~75/), 빨강은 매우 나쁨(76/~)4가지 색깔과 얼굴을 달리 표시해 멀리서도 눈에 띄게 했다.

 

군은 이번 알리미 설치가 미세먼지 문제에 대한 사회적 경각심을 불러 일으켜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실시간으로 표시되는 미세먼지 농도를 확인해, 나쁨 또는 매우 나쁨이 나올 경우 마스크를 착용하고 외출을 자제하는 등 자기만의 건강관리가 필요하다이번 알림판 설치가 주민 건강을 개선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제1회 단양 소백산 전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