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9/05/15 [16:59]   김병주 기자
▲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시장 조길형)는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을 위해 15일 국원성회의실에서 한국전력공사 충주지사 및 참빛충북도시가스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신동식 참빛충북도시가스, 조길형 충주시장, 이재수 한국전력충주지사장  충주시청제공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시장 조길형)는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을 위해 15일국원성회의실에서 한국전력공사 충주지사 및 참빛충북도시가스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충주시는 전기검침원 28명과 가스점검원 23명을 지역사회 내 위기가구 발굴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무보수 명예직인‘곁지기’(명예 사회복지공무원)로 위촉해 공공‧민관기관과의 협업체계를 갖췄다.

 

‘곁지기’란 나누고 보듬으며 어려운 이웃의 곁을 든든히 지켜주는 사람들로 이웃을 가까이에서 보살피자는 뜻으로 충주시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에게 붙여진 이름이다. 

 

이번에‘곁지기’(명예사회복지공무원)로 위촉된 전기검침원과 가스점검원들은 매월 가정 방문을 통해 전기사용 중단이나 전기요금 장기체납으로 위기상황이 의심되는 등 사회적 위험에 놓인 가구를 조기발견해 지원요청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이외에도 출산, 양육, 실업, 노령, 장애, 질병, 빈곤 및 사망 등의 사회적 위험 등으로 위기에 놓인 가구도 지원할 예정이다.

 

신고된 위기가구는 읍면동행정복지센터의 신속한 현장 확인을 통해 각 가구에 맞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나 민간기관 연계, 사례관리 등을 지원받게 된다.

 

시 관계자는“업무상 주민생활과 밀착되어 있는 유관기관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위기가구를 발굴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졌다”며“앞으로 촘촘한 위기가구 발굴 체계가 갖춰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단양 구인사, 부처님 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