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교육청, ‘충청권 역사교육 한마당’ 공동 개최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기사입력  2019/04/12 [06:51]   임창용 기자

 

▲ 충북교육청은 충남․대전․세종교육청 및 독립기념관과 함께 12일부터 13일까지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충청권 역사교육 한마당을 공동 개최한다. 사진은 13일 열린 충청권 역사교육 한마당 전시회 개막식 모습.     © 임창용 기자


충남
대전세종교육청독립기념관 동참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청북도교육청이 12일부터 13일까지 충청권 교육청(충남·대전·세종), 독립기념관과 함께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충청권 역사교육 한마당을 공동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1117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충청권 4개 시·도 교육감, 독립기념관장이 충청권 역사교육 공동 사업 협약을 통해 뜻을 모은 결과이다.

 

충청권 역사교육 한마당에는 충청권 4개 시·40여개 중·고등학교 역사 동아리 학생 300여명과 지도교사들이 참가하여 동아리 별 역사 활동물 전시와 발표를 통해 지역 간의 우정도 함께 나눌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첫 날에는 초청 강사인 박걸순 교수, 호사카유지 교수를 통해 영화 속 독립운동과 미래를 여는 역사 특강을 듣는다.

 

둘째 날에는 학생들의 동아리 활동 전시 개막식과 함께, 인근의 유관순 열사 생가, 석오 이동녕 기념관 답사, 역사퀴즈대회, 미래 100년 자유발언 등이 있을 예정이다.

 

특히 동아리 활동 전시 개막식에는 4개 시·도 교육감과 독립기념관장이 모두 참석하여 역사 동아리 학생들의 전시물에 대한 설명을 함께 듣고 충청권의 학생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학생들의 전시는 시·도 별 3개 동아리를 선정하여 이루어졌으며, 충청북도교육청에서는 청주의 3·1운동, 충북 북부 의병과 독립운동가들, 충북 독립운동 사적지 9선의 작품을 전시한다.

 

충청권 학생들이 제작한 작품들은 겨레의 집 후원 야외 전시대에서 426일까지 볼 수 있다.

 

충청북도교육청 관계자는 충청권 4개 시·도 역사 동아리 학생들이 처음으로 함께 모인 이번 행사를 통하여 향후 충청권 학생들의 역사 공유가 더욱 활발해질 것이라면서,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년이 충청지역 역사교육에도 새로운 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충청북도교육청은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년을 맞아 임시정부 해외 이동로 학생 탐방, 충청북도역사교육대회, 지역사 연구 등을 계획하고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 제1회 단양 소백산 전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