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대 사범대학, 다문화 중학생과 체험행사 진행
‘어서와 육거리시장은 처음이지’체험
기사입력  2019/01/11 [18:29]   임창용 기자

 

▲ 지난 10일 충북대 사범대학은 경덕중학교를 방문해 ‘어서와 육거리시장은 처음이지’ 프로그램의 대면식을 진행했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사범대학은 최근 2018년 국립대학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다문화 중학생과 함께 하는 체험 프로그램 어서와 육거리시장은 처음이지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다문화 중학생과 예비교사인 어서와 서포터1:1로 팀을 만들어 재래시장의 유래 및 문화를 체험하고 직접 물건을 구입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사범대학은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예비교사인 어서와 서포터를 모집해 다문화교육의 전반적인 이해와 다문화 학생의 수업 및 생활지도 특강을 실시하였으며, 지난 13일과 110일 각각 가경중학교 다문화 중학생 및 경덕중학교 중학생과 대면식을 갖고 20팀을 만들어 육거리시장을 체험했다.

 

▲ 지난 3일과 가경중학교와 ‘어서와 육거리시장은 처음이지’ 프로그램의 대면식 모습.     © 임창용 기자

 

한편 사범대학은 이 프로그램이 활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가경중과 경덕중의 지난 해 1220일과 27일 다문화교육 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한 양 교간 교류가 업무협약을 체결한바 있다.

 

어서와 육거리시장은 처음이지체험 프로그램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 컴퓨터 교육을 통하여 한글 자판 익히기, 엑셀 및 파워포인트 배워보기, 과제물 작성해보기 등의 학습멘토링도 진행될 예정이다.

 

사범대학 프로그램 진행자는 다문화 중학생과 예비교사가 만나 진행하는 체험 프로그램 및 학습멘토링을 통하여 멘토 및 멘티 모두가 성장해가는 모습과 서로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는 다문화교육의 기회가 계기가 마련돼 흐뭇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9. 증평들노래축제 개막식 개
많이 본 뉴스
광고